동양고전종합DB

書經集傳(下)

서경집전(하)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서경집전(하)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3. 嗚呼 王若曰 誥告爾多方하노라 非天 庸釋有夏 非天 庸釋有殷이시니라
先言嗚呼而後言王若曰者 唐孔氏曰 周公 先自歎息而後 稱王命以誥之也 用也 有心之謂 去之也 上文 言夏殷之亡하고 因言非天有心於去夏 亦非天有心於去殷이라하고 下文 遂言乃惟桀紂自取亡滅也하니라
○ 呂氏曰 周公 先自歎息하고 而始宣布成王之誥告하니 以見周公未嘗稱王也 入此篇之始하여 周公曰, 王若曰 複語相承하니 書無此體也 至於此章하여 先嗚呼而後王若曰하니 書亦無此體也 周公 居聖人之變하시니 史官 豫憂來世傳疑襲誤하여 蓋有竊之爲口實矣 於周公誥命終篇 發新例二하여 著周公實未嘗稱王하니 所以別嫌明微而謹萬世之防也니라

서경집전(하)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