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韓非子集解(1)

한비자집해(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한비자집해(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6 將西面以與秦强爲難하니
서쪽을 향해 억지로 나라와 맞서려고 한다 하니,
○盧文弨曰 策無强字 此倒하니 當作强秦이라
노문초盧文弨:≪전국책戰國策≫ 〈진책秦策〉에는 ‘’자가 없다. 여기서는 도치되었으니 당연히 ‘강진强秦(강한 나라)’이 되어야 한다.
先愼曰 盧說非 이라
왕선신王先愼노문초盧文弨의 설은 틀렸으니, ‘(억지로)’은 반절半切이다.
역주
역주1 强音其兩切 : 强字의 뜻을 半切의 방식으로 밝힌 것이다. 반절은 한자의 音을 나타낼 때 다른 두 한자의 음을 반씩 따서 합치는 방법이다. 예를 들면 ‘焉’의 음은 ‘於’의 초성인 ‘ㅇ’과 ‘虔’의 중성 및 종성인 ‘ㅓ, ㄴ’을 합친 ‘언’이 되는 방식이다. ‘反’이나 ‘切’을 쓰는데, 反語․反音이라고도 한다. 한 글자가 聲調에 따라 여러 뜻으로 나뉠 때 성조를 쓰기도 하고 반절법을 써서 해당 글자의 뜻을 명확하게 제시한다. 여기서 强의 音이 其와 兩의 半切이면 ‘억지로’의 뜻으로 번역하였다.

한비자집해(1) 책은 2019.10.2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