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詩經集傳(下)

시경집전(하)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시경집전(하)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維天之命〉
維天之命 穆不已시니
不顯文王之德之純이여
賦也 天命 卽天道也 不已 言無窮也 不雜也
○ 此亦祭文王之詩 言天道無窮이어늘 而文王之德 純一不雜하여 與天無間이라하여 以贊文王之德之盛也 子思子曰 維天之命 於穆不已 蓋曰天之所以爲天也 於乎不顯 文王之德之純 蓋曰文王之所以爲文也 純亦不已하니라 程子曰 天道不已어늘 文王純於天道하여 亦不已하시니 純則無二無雜이요 不已則無間斷先後
(何)以(恤)我我其收之야
駿惠我文王하리니曾孫篤之어다
何之爲假 聲之轉也 恤之爲溢 字之訛也 駿 順也 曾孫 後王也 厚也
○ 言文王之神 將何以恤我乎 有則我當受之하여 以大順文王之道하리니 後王 又當篤厚之而不忘也
維天之命一章이니 八句
[毛序] 維天之命 大(太)平 告文王也
역주
역주1 於(오) : 音烏
역주2 : 同上
역주3 : 音呼
역주4 : 春秋傳作何
역주5 : 春秋傳作恤

시경집전(하) 책은 2020.01.0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