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四字小學

사자소학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사자소학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言而不信이면
말을 하되 미덥지 못하면
非直之友니라
정직한 친구가 아니다.
見善從之하고
착한 것을 보면 그것을 따르고
知過必改하라
잘못을 알면 반드시 고쳐라.
신습
한자
[言]言 총7획, 말씀 언; 言語, 豪言.
[見]見 총7획, 볼 견; 見聞, 識見.
나타날 현; 見頭角, 露見.
[改]攴 총7획, 고칠 개; 改善, 悔改.
문장의
구조
한자의
구실
[而]역접. ∼나, ∼하지만, ∼하더라도, ∼하면서도.
◦ 子溫厲하시며 戚不猛하시며 恭安이러시다 : 공자께서는 온화하지만 엄숙하셨으며, 위엄이 있지만 사납지 않으셨고, 공손하면서도 편안하셨다.
◦ 君子는 泰不驕니라 : 군자는 태연하지만 교만하지 않다.
참고자료
◦ 子夏曰 賢賢하되 易色하며 事父母하되 能竭其力하며 事君하되 能致其身하며 與朋友交하되 言而有信이면 雖曰未學이라도 吾必謂之學矣라하리라《論語ㆍ學而》
자하(子夏)가 말하였다. “어진이를 어질게 여기되 여색을 좋아하는 마음과 바꿔하며, 부모를 섬기되 능히 그 힘을 다하며, 임금을 섬기되 능히 그 몸을 바치며, 친구와 더불어 사귀되 말함에 미더움이 있으면 비록 배우지 않았다고 말하더라도 나는 반드시 그를 배웠다고 하겠다.”
◦ 子曰 人而無信이면 不知其可也로라《論語ㆍ爲政》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사람으로서 믿음이 없으면 그 가(可)함을 알지 못하겠다.”
◦ 孔子曰 見善如不及하며 見不善如探湯을 吾見其人矣요 吾聞其語矣로라《論語ㆍ季氏》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선(善)함을 보고는 미치지 못할 듯이 하며, 불선(不善)을 보고는 끓는 물을 더듬는 것처럼 하는 자를 나는 그러한 사람을 보았고, 그러한 말을 들었노라.”
◦ 子曰 主忠信하며 無友不如己者요 過則勿憚改니라《論語ㆍ子罕》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충신(忠信)을 주장하며, 자기보다 못한 사람을 벗삼으려 하지 말고, 잘못이 있으면 고치기를 꺼려하지 말아야 한다.”
◦ 子曰 過而不改가 是謂過矣니라《論語ㆍ衛靈公》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허물이 있어도 고치지 않는 것, 이것을 허물이라고 한다.”
동영상 재생
1 58. 언이불신이면 142

사자소학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