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孫子髓

손자수

해제 |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孫子髓者 趙學海堂所注解也
손자수孫子髓》는 학해당學海堂 조희순趙羲純주해注解한 것이다.
夫武書 爲百代談兵之祖
손무孫武의 책은 백대百代병법兵法을 말하는 원조가 된다.
歷代注本極夥하니 注釋 有曹操, 王凌, 張子尙, 賈詡, 孟氏, 沈友, 李筌, 杜牧, 王皙, 張預, 賈林, 梅堯臣, 陳皥, 杜, 何氏, 解元, 張鏊, 李材, 黃治, 孫鎬, 紀變하고 批評 有蘇洵, 王沂, 唐順之, 王世貞, 陳深, 李贄, 梅國楨, 焦竑, 郞文煥, 陸宏祚로되 而諸論 各有得失이라
그러므로 역대에 주석본註釋本이 매우 많으니, 주석에 조조曹操, 왕릉王凌, 장자상張子尙, 가후賈詡, 맹씨孟氏, 심우沈友, 이전李筌, 두목杜牧, 왕석王皙, 장예張預, 가림賈林, 매요신梅堯臣, 진호陳皥, 두우杜佑, 하씨何氏, 해원解元, 장오張鏊, 이재李材, 황치黃治, 손호孫鎬, 기변紀變이 있고, 비평에 소순蘇洵, 왕기王沂, 당순지唐順之, 왕세정王世貞, 진심陳深, 이지李贄, 매국정梅國楨, 초횡焦竑, 낭문환郞文煥, 육굉조陸宏祚가 있으나, 여러 의논에 각기 득실得失이 있다.
歐陽修謂兵以不窮爲奇하여 宜其說者之多라하니 其言 最爲有理也
구양수歐陽脩가 말하기를 “병법兵法은 무궁무진함을 기이하게 여겨서 그 해설이 많은 것이 당연하다.” 하였으니, 이 말이 가장 이치에 맞는다.
蓋此書綴輯諸家之論하여 筆其精粹하여 深得孫子之奧旨하여일새 是以命名焉하노라
이 책은 제가諸家들의 의논을 모아 그 정수精粹를 뽑아서 손자孫子의 심오한 뜻을 깊이 얻어 혜가慧可달마達磨의 정수를 얻은 것과 같으므로, 이 때문에 《손자수孫子髓》라고 명명命名한 것이다.
余惜其流傳殘本하여 遂付繡梓하여 俾壽于世하니 亦使後學으로 知其하고 權謀運用之術云爾
나는 세상에 잔본殘本이 유행하는 것을 애석히 여겨서 마침내 판각에 부쳐 세상에 오래 전하게 하니, 또한 후학後學들로 하여금 백성을 낳고 재력을 모으고 병사들을 훈련시키며, 권모權謀를 운용하는 방법을 알게 하는 바이다.
己巳三月上澣 하노라
기사년己巳年(1869) 3월 상순에 의령宜寧 남상길南相吉은 쓰다.
역주
역주1 (祐)[佑] : 저본에는 ‘祐’로 되어있으나 《孫子十家註》에 의거하여 ‘佑’로 바로잡았다.
역주2 慧可之得達磨髓 : 達磨는 남인도 鄕至國의 왕자로서 般若多羅에게 불법을 배워 大乘禪을 제창하고 중국에 건너와 梁 武帝을 만났으나 뜻을 얻지 못하자, 다시 嵩山의 少林寺에 들어가 面壁參禪하여 道를 깨닫고 禪宗의 시조가 된 인물이다.
慧可(487~593)는 達磨의 제자로, 가르침을 구하기 위해 달마 앞에서 자신의 왼팔을 잘라 결연한 의지를 보여 禪宗의 精髓와 스승의 衣鉢을 전수받아 禪宗의 제2대 祖師가 된 인물이다.
역주3 生聚訓鍊 : 백성들이 자식을 많이 낳게 하여 인적자원을 확보하고 재정을 모으며 병사들을 훈련시키는 것으로, 춘추시대 越나라를 멸망 직전에 몰아넣은 吳王 夫差가 伍子胥의 반대를 무릅쓰고 월나라와의 講和를 허락하자, 伍子胥가 주위 사람들에게 “越나라가 10년 동안 백성을 많이 낳고 재력을 축적하고서 또 10년 동안 백성을 교육하고 兵馬를 훈련시킬 것이니, 20년 뒤에는 吳나라의 궁전이 沼澤이 될 것이다.[越十年生聚 十年敎訓 二十年之外 吳其爲沼乎]”라고 한 말을 원용한 것이다. 《春秋左氏傳 哀公 元年》
역주4 宜寧南相吉 : 1820~1869. 宜寧은 본관이고, 자는 子裳, 호는 六一齋, 초명은 秉吉이다. 1848년(헌종14) 증광문과에 급제하고, 황해도관찰사‧형조판서 등을 역임하고, 1862년(철종13) 左參賛에 이르렀다. 학문이 깊었으며 특히 천문학에 정통하여 당대에 이름이 높았다.

손자수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