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明心寶鑑

명심보감

범례 |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家貧하여 與其妻 傭作人家以養母할새 有兒每奪母食이라 謂妻曰 하니 可得이어니와 母難再求라하고 乃負兒往歸醉山北郊하여 欲埋掘地러니 忽有甚奇石鍾이어늘 驚怪試撞之하니可愛 妻曰 得此奇物이라 라한대하여 將兒與鍾還家하여 懸於樑撞之러니而覈聞其實하고 曰 昔埋子 天賜金釜러니 今孫順埋兒 地出石鍾하니 前後이라하고 賜家一區하고 歲給米五十石하니라
손순孫順이 집이 가난하여 그의 아내와 더불어 남의 집에 품팔이를 하여 그 어머니를 봉양하였는데, 아이가 있어 언제나 어머니의 잡수시는 것을 빼앗는지라, 이 아내에게 말하기를 “아이가 어머니의 잡수시는 것을 빼앗으니 아이는 또 얻을 수 있거니와 어머니는 다시 구하기 어렵다.” 하고, 마침내 아이를 업고 귀취산歸醉山 북쪽 교외로 가서 묻으려고 땅을 팠는데, 문득 매우 이상한 석종石鍾이 있거늘 놀랍고 괴이하게 여겨 시험삼아 두드려 보니 소리가 멀리 퍼져 사랑스러웠다. 아내가 말하기를, “이 기이한 물건을 얻은 것은 아마 아이의 복일 듯하니 땅에 묻는 것은 옳지 못합니다.” 하자, 손순孫順도 그렇게 생각하여 아이와 종을 가지고 집으로 돌아와 대들보에 매달고 이것을 쳤다.
임금이 종소리가 맑고 멀리 퍼져 이상함을 듣고 그 사실을 자세히 물어서 알고 말하기를, “옛 적에 곽거郭巨가 아들을 묻었을 때엔 하늘이 금으로 만든 솥을 주시더니 이제 손순이 아들을 묻자 땅에서 석종石鍾이 나왔으니 앞과 뒤가 서로 꼭 맞는다.” 하고, 집 한 채를 주고 해마다 쌀 50을 주었다.
[해설] 이 글은 손순의 지극한 효성에 대한 하늘의 보답 곧 지성감천至誠感天을 말한 것이다.
하여 父母飢病濱死 尙德 日夜不解衣하고 盡誠安慰하되이면 則刲髀肉하고 母發癰 吮之卽癒하여 賜賚甚厚하고하니라
상덕尙德은 흉년들고 열병이 유행하는 때를 만나 부모가 굶주리고 병들어 거의 죽게 된지라, 상덕이 낮이나 밤이나 옷을 벗지 않고 정성을 다하여 위안慰安하였으되, 봉양할 것이 없으면 넓적다리 살을 베어 잡수시게 하고, 어머니가 종기가 나자 입으로 빨아 곧 낫게 하였다. 임금이 〈이 소식을 듣고〉 가상하게 여겨 물건을 하사하기를 매우 후하게 하고, 명하여 그 마을에 정려문旌閭門을 세우게 하고 비석을 세워 이 일을 기록하게 하였다.
[해설] 이 글도 상덕尙德의 효성을 통해 어버이를 향한 지극한 정성을 장려하고 있다.
家貧至孝 賣炭買肉하여이러라 一日 於市 晩而忙歸러니 鳶忽攫肉이어늘 都悲號至家하니投肉於庭이러라 一日 母病索非時之紅柿어늘 都彷徨하여 不覺日昏이러니遮前路하고 以示乘意 都乘至百餘里山村하여 訪人家投宿이러니主人 饋祭飯而有紅柿 都喜하여 問柿之來歷하고 且述己意한대 答曰 亡父嗜柿 每秋 擇柿二百個하여하여 而至이면 則完者不過七八이라가 今得五十個完者 心異之러니 是天感君孝라하고 遺以二十어늘出門外하니俟伏이라 乘至家하니喔喔이러라 母以天命으로 都有러라
도씨都氏는 집이 가난하였으나 효성이 지극하였다. 숯을 팔아 고기를 사서 어머니의 반찬을 빠짐 없이 공양하였다. 하루는 시장에서 늦어 바삐 돌아오는데 솔개가 갑자기 고기를 채 가거늘 도씨가 슬피 울부짖으며 집에 돌아와 보니 솔개가 이미 고기를 집안 뜰에 던져 놓았다. 하루는 어머니가 병이 나서 제철이 아닌 홍시를 찾거늘 도씨都氏가 감나무 숲을 방황하여 날이 저문 것도 모르고 있었는데, 호랑이가 있어 여러 번 앞 길을 가로막고 타라는 뜻을 표시하였다. 도씨가 호랑이를 타고 백 여리나 되는 산 동네에 이르러 인가人家를 찾아 투숙하였는데, 얼마 후 집주인이 제사밥을 차려 내오는데 홍시가 있었다. 도씨都氏는 기뻐하여 감의 내력을 묻고 또 자신의 뜻을 말하자, 대답하여 말하기를, “돌아가신 아버지께서 감을 즐기셨으므로 해마다 가을에 감을 200개를 골라 굴 안에 감추어 두되 이 5월에 이르면 완전한 것이 7, 8개에 지나지 않았는데 올해는 50 개의 완전한 것을 얻었으므로, 마음 속에 이상하게 여겼더니, 이것은 하늘이 그대의 효성에 감동한 것이다.” 하고는 20개를 내주었다. 도씨都氏가 사례하고 문밖에 나오니, 호랑이가 아직도 엎드려 기다리고 있었다. 호랑이를 타고 집에 돌아오니 새벽 닭이 울었다. 뒤에 어머니가 천명天命으로 돌아가시자, 도씨都氏는 피눈물을 흘렸다.
[해설] 이 글도 도씨都氏의 효심을 설화說話 형태로 애틋한 효도의 모습을 감동적으로 엮고 있다.
역주
역주1 孝行篇 續 : 이 편은 애틋한 효행심을 발휘한 몇 사람의 경우를 설화 형태로 엮어 우리의 감동을 자아내고 있다.
가난한 孫順이 자식을 버려서 어머니를 봉양하려 한 이야기, 尙德이 넓적다리 살을 베어 부모님에게 올린 일, 都氏가 숯을 팔아 어머니의 고기 반찬을 마련한 일과 여름에 紅柿를 얻어 드리게 된 이야기들은 자못 우리를 감격하게 한다.
역주2 孫順 : 慶州孫氏의 始祖로, 신라 42대 흥덕왕 때 신라 三器의 하나인 石鍾을 얻은 효자이다.
역주3 兒奪母食 : 여기서 食은 밥(사)으로 볼 수 있겠으나 ‘먹을 것’(식)으로 보는 것이 온건하다.
역주4 舂容 : 의성어로 소리가 조용히(은은하게) 멀리 퍼지는 것을 가리킨다.
역주5 殆兒之福 : 여기서 ‘之’는 관형격이다.
역주6 埋之不可 : 여기서 ‘之’는 주격이다.
역주7 以爲然 : 그렇게 여기다. A以爲B로 以A爲B와 같다.
역주8 聞鍾聲淸遠異常 : ‘종소리가 청아하게 아득히 들리는 것이 이상해서’ 정도로 해석해봄직하다.
역주9 郭巨 : 後漢 때의 孝子로, 늙은 홀어머니를 모시고 몹시 가난하게 살 적에 어머니가 늘 밥을 덜어 그의 아들에게 주는지라, 자식 때문에 어머니가 배를 굶게 됨을 슬퍼하였다. 그리하여 아들을 죽이기로 아내와 마음 먹고 구덩이를 팠는데, 난데없이 금솥이 나왔다 한다.
역주10 符同 : 符는 ‘符節’, ‘信標’,‘맞다’의 의미이고, 符同은 兵符 곧 發兵符(군대를 동원하는 標識(지))가 쪼개 부분이 맞는 것이다.
역주11 尙德 : 신라 때 사람으로 효성이 지극하였다 한다.
역주12 : 年事로 농사를 가리킨다.
역주13 : ‘흉년들 황’이다.(凶荒, 荒歲)
역주14 癘疫 : 전염병이다. 대체로 한 해 흉년 들면 그 이듬해에 전염병이 퍼지게 되는데, 이런 상황을 연상하면 이해를 도울 듯하다.
역주15 無以爲養 : ‘以’는 수단격이므로 ‘무엇으로써’의 의미로, ‘無以’는 ‘~하지 못하다’, ‘~ 할 수 없다’ 또는 ‘~할 방법이 없다’로 번역하면 좋다.
역주16 食之 : ‘~에게 먹게 하다’의 의미이므로 ‘사’로 읽어야 한다.
역주17 嘉之 : 여기서 之는 지시대명사로 목적어이다.
역주18 命旌其門하고 立石紀事 : 여기서 旌은 ‘旌閭하다’의 의미인 술어로, 정려는 忠臣․孝子․烈女 등을 표창하기 위하여 그들이 살던 고을 집 앞에 旌門 곧 붉은 문[紅門]을 세우는 것이다.
역주19 都氏 : 조선시대 哲宗 때 사람이라 한다.
역주20 無闕母饌 : ‘어머니의 반찬을 빠뜨림 없이 갖추는 것’ 또는 ‘어머니의 반찬을 빼놓지 않는 것’(〈물자가 여의치 않지만〉 맨 밥만 공양하지 않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역주21 : 과거형 부사이다.
역주22 : 柹와 같이 쓰인다.
역주23 有虎 : 有는 여기서 해석을 하지 않든가 ‘어떤’으로 해석할 만하다.
역주24 : 屢次를 가리킨다.
역주25 俄而 : 俄의 訓은 ‘잠시’, ‘갑자기’, ‘기울다’이고 音은 ‘아’인데, 俄而는 ‘조금 후에’의 의미이다.
역주26 藏諸窟中 : 일반적으로 ‘모두 제’로 쓰고 있는데, 句中에 어조사로 쓰여 ‘之於’(음은 저, 지어의 合音)의 의미를, 구의 끝에 쓰여 ‘之乎’의 의미를 갖는다.
역주27 此五月 : 음력으로 1,2,3月이 봄이고, 4,5,6月이 여름이므로, ‘此五月’의 五月은 ‘한 여름’이다.
역주28 : 數詞로서 ‘덩이’, ‘개’를 뜻한다.
역주29 : ‘謝禮하다(謝恩하다)’, ‘謝罪하다’, ‘謝絶하다’의 의미가 있는데, 여기서는 ‘謝禮하다’의 의미를 갖는다.
역주30 : ‘오히려’, ‘숭상하다’의 의미인데, ‘여전히’, ‘아직도’의 의미로 해석하면 좋을 때가 많다.
역주31 : 鷄와 같다.
역주32 血淚 : 너무 울어서 눈물이 말라 피가 나오는 것, 피눈물을 말한다.
동영상 재생
1 23. 효행편 속 870
동영상 재생
2 23. 효행편 속 450
동영상 재생
3 23. 효행편 속 845

명심보감 책은 2019.04.2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