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禮記正義

예기정의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17. 凡爲天下國家 有九經하니 所以行之者 니라
무릇 천하‧국가를 다스림에 아홉 가지 원칙[經]이 있으니, 그것을 행하게 하는 것은 하나이다.
凡事 豫則立하고 不豫則廢하나니
모든 일은 미리 계획하여 정해두면 이루어지고, 미리 계획하여 정해두지 않으면 행해지지 않는 법이다.
하고 事前定則不困하고 行前定則不疚하고 道前定則不窮이니라
말이 미리 정해지면 〈말을 함에〉 차질이 빚어지지 않고, 일이 미리 정해지면 곤경에 빠지지 않으며, 행동이 미리 정해지면 꺼림칙하지 않고, 길이 미리 정해지면 어려운 일을 당하지 않는다.
[注]一 謂當豫也
은 마땅히 미리 계획하여 정해둠을 이른다.
躓也
차질蹉跌이다.
病也 人不能病之
는 꺼림칙함[病]이니, 〈행동을 미리 정해둔 뒤에 행동하기 때문에〉 사람이 꺼림칙하게 여길 수 없다.
[疏]‘凡爲’至‘不窮’
의 [凡爲]에서 [不窮]까지
○正義曰 : 此一節明前九經之法, 唯在豫前謀之,
정의왈正義曰 : 이 한 단락은 앞의 구경九經의 법이 미리 도모하는 데에 달려 있음을 밝힌 것이다.
故云‘所以行之者一也’.
그러므로 ‘그것을 행하게 하는 것은 하나이다.’라고 한 것이다.
一, 謂豫也.
은 미리 계획하여 정해둠[豫]을 이른다.
○‘言前定則不跲’者, 案字林云, “跲, 躓也.”
○[言前定則不跲] 《자림字林》을 살펴보면 “지야躓也이다.”라고 하였다.
躓謂行倒蹶也.
는 걷다가 넘어짐을 이른다.
將欲發言, 能豫前思定, 然後出口, 則言得流行, 不有躓蹶也.
말을 하고자 할 때, 미리 생각하여 정해둔 뒤에 입에서 〈말을〉 내면 말이 순탄하여 차질이 빚어지지 않을 것이다.
○‘事前定則不困’者, 困, 乏也.
○[事前定則不困]무력無力함[乏]이다.
言欲爲事之時, 先須豫前思定, 則臨事不困.
일을 하고자 할 때, 먼저 미리 생각하여 정해두면 일에 직면하여 무력無力〈하게 곤경〉에 빠지지 않음을 말한 것이다.
○‘行定則不疚’者, 疚, 病也.
○[行前定則不疚]는 꺼림칙함[病]이다.
言欲爲行之時, 豫前思定, 則行不疚病.
행동을 하고자 할 때, 미리 생각하여 정해두면 행동함에 꺼림칙하지 않음을 말한 것이다.
○‘道前定則不窮’者, 言欲行道之時, 豫前謀定, 則道無窮也.
○[道前定則不窮] 길을 가고자 할 때, 미리 모색하여 정해두면 길을 감에 어려운 일이 없음을 말한 것이다.
○注‘人不能病之’
의 [人不能病之]
○正義曰 : 解經‘行前定則不疚’.
정의왈正義曰 : 경문經文의 ‘행전정즉불구行前定則不疚’를 풀이한 것이다.
人若行不豫前先定, 人或不信病害之.
사람이 만일 행동을 미리 먼저 정해두지 않으면 사람이 혹 확신하지 못하고 꺼림칙하게 여긴다.
旣前定而後行, 故人不能病害也.
미리 정해둔 뒤에 행동하기 때문에 사람이 꺼림칙하게 여길 수 없다.
역주
역주1 一也 : 鄭玄과 孔穎達은 一을 ‘미리 계획하여 정해두는 것[謂當豫]’으로 풀이하였으나, 朱熹는 一을 ‘誠’으로 풀이하여 “조금이라도 誠하지 않음이 있으면 이 아홉 가지가 모두 쓸데없는 글이 될 것이다.[一有不誠 則是九者 皆爲虛文矣]”라고 하였다.
역주2 言前定則不跲 : 鄭玄과 孔穎達, 朱熹가 모두 ‘차질이 빚어지다[躓]’로 풀이하였다. 그러나 兪樾(淸)은 張參(唐)의 《五經文字》에 “佮, 其劫反. 禮作跲.(佮은 其자와 劫자의 反切音이니 《禮記》에는 跲으로 되어 있다.)”이라고 한 것에 근거하여 “跲은 佮으로 읽어야 하며, 《老子》 ‘將欲㒆之(닫아 막고자 하다.)’의 ‘㒆’으로서 《經典釋文》에서 ‘閉塞也’라고 하였으니, ‘言前定則不跲’은 말이 순탄하여 막힘이 없는 것을 이른다.[謂言得流行不有閉塞也]”라고 하였다.(《群經平議》 〈小戴禮記 四〉 言前定則不跲條)
역주3 (言)[前] : 저본에는 ‘言’으로 되어 있으나, 經文 및 汲古閣本‧福建本‧武英殿本에 의거하여 ‘前’으로 바로잡았다.

예기정의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