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六韜直解

육도직해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육도직해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原注
五音者 宮商角羽 各有所應也 隨其所應而制之 亦可以佐吾之勝耳
오음五音이란 가 각각 응하는 바가 있으니, 그 응하는 바에 따라 제재하면, 또한 자신의 승리를 도울 수 있는 것이다.
武王 問太公曰
무왕武王태공太公에게 물었다.
律音之聲 可以知三軍之消息 勝負之決乎
음률音律의 소리로 삼군三軍의 사라지고 자라남과 승부勝負의 결단을 알 수 있는가?”
原注
武王 問太公曰
무왕武王태공太公에게 물었다.
五音之聲 亦可以知三軍之消息及勝負之決乎
음률音律십이관十二管오음五音의 소리로도 삼군三軍의 사라지고 자라남과 승부勝負의 결단을 알 수 있는가?
太公曰
태공太公이 대답하였다.
深哉
“심오합니다.
王之問也
임금님의 질문이여.
夫律管十二 其要有五音하니 宮商角徵羽 此眞正聲也 萬代不易이니이다
율관律管 열두 개는 그 요점으로 오음五音이 있는데, 로서 이것이 진정한 소리이니, 만대萬代에 바뀌지 않습니다.
五行之神 道之常也 金木水火土 各以其勝攻也니이다
오행五行의 떳떳함이니, 가 각기 그 이김을 따라 공격하는 것입니다.
原注
太公對曰
태공太公이 대답하였다.
深妙哉
심오하고 신묘하다.
王之問也
임금의 질문이여.
夫律管有十二하니 謂六律, 六呂也
율관律管이 열두 개가 있으니, 육률六律육려六呂를 말한 것이다.
六律 屬陽하고 六呂 屬陰하니 陽律 謂黃鍾, , 姑, 賓, 夷, 無 陰呂 謂大呂, 夾鍾, 仲呂, 林鍾, 南呂, 應鍾也
육률六律에 속하고 육려六呂에 속하니, 양률陽律황종黃鍾태주太簇고선姑洗유빈蕤賓이칙夷則무역無射을 이르고, 음려陰呂육려六呂협종夾鍾중려仲呂임종林鍾남려南呂응종應鍾을 이른다.
其要有五音하니 謂宮商角徵羽 此眞正聲也 萬代不改易이요
그 요점은 오음五音이 있는데, 를 이르니, 이것이 진정한 소리여서 만대萬代에 바뀌지 않는다.
五行之神 亦道之經常也 金木水火土 各以勝攻不勝也
오행五行은 또한 의 떳떳함이니, 가 각기 이김으로써 이기지 못하는 자를 공격하는 것이다.
古者三皇之世 虛無之情으로 以制剛强하여 無有文字하고 皆由五行이라
옛날 삼황三皇의 세대에는 허무한 정으로 굳세고 강함을 제재하여 문자文字가 없었고 모두 오행五行을 따랐습니다.
五行之道 天地自然이니 六甲之分이요 微妙之神이라
오행五行는 천지의 자연이니, 육갑六甲의 나뉨이요 미묘한 입니다.
其法 以天淸淨하여 無陰雲風雨어든 夜半 遣輕騎하여 往至敵人之壘호되 去九百步外하여 遍持律管하고 當耳大呼驚之니이다
그 방법은 하늘이 깨끗하고 화창하여 구름과 바람과 비가 없으면 한밤중에 경무장輕武裝기병騎兵을 내보내서 적의 보루로 가되, 900백 보 밖에서 멈추어 모든 율관律管을 가지고서 귀에 대고 크게 고함쳐 적을 놀라게 하는 것입니다.
原注
古者 伏羲, 神農, 軒轅王天下之時 是謂三皇之世라하니 用虛無之情하여 以制人之剛强이라
옛날 복희伏羲, 신농神農, 헌원軒轅(黃帝)이 천하天下에 왕 노릇할 때를 일러 ‘삼황三皇의 세대’라 하니, 허무한 정을 사용하여 사람의 굳세고 강함을 제재하였다.
此時 無有文字하고 皆由金木水火土五行之道하니 乃天地自然之理 六甲之分 微妙之神也
이때에는 문자文字가 없었고 모두 오행五行를 사용하였는데, 이는 바로 천지자연의 이치이니, 육갑六甲의 나뉨이요 미묘한 인 것이다.
육갑六甲의 나뉨’은, 에 속하고, 에 속하고, 에 속하고, 에 속하고, 에 속한다고 이르는 것이 이것이다.
미묘微妙’은, 청룡靑龍이라 하고, 주작朱雀이라 하고, 구진勾陳이라 하고, 백호白虎라 하고, 현무玄武라 하는 것이 이것이다.
其法 以天氣淸淨하여 無陰雲風雨之日 夜半 遣輕騎하여 往至敵人之壘호되 約去九百步外하여 徧持十二律管하고 當耳大呼驚之
그 방법은 천기天氣가 깨끗하고 화창하여 구름과 바람과 비가 없는 날 한밤중에 경무장한 기병騎兵을 내보내서 적의 보루로 진격하되, 대략 900보 밖에서 멈추어 12율관律管을 가지고서 차례로 귀에 대고 크게 고함쳐 놀라게 하는 것이다.
有聲應管하여 其來甚微하면 角聲應管이니 當以白虎 徵聲應管이면 當以玄武 商聲應管이면 當以朱雀이요 羽聲應管이면 當以勾陳이요 五管聲盡不應者 宮也 當以靑龍이라
소리가 율관律管에 응하여 그 들려오는 소리가 매우 작으면 의 소리가 율관에 응하는 것이니 마땅히 백호白虎로써 이겨야 하고, 의 소리가 율관에 응하면 마땅히 현무玄武로써 이겨야 하고, 의 소리가 율관에 응하면 마땅히 주작朱雀으로써 이겨야 하고, 의 소리가 율관에 응하면 마땅히 구진勾陳으로써 이겨야 하고, 오관五管(五音의 율관)의 소리가 모두 응하지 않는 것은 이니 마땅히 청룡靑龍으로써 이겨야 합니다.
五行之符 佐勝之徵이니 成敗之機니이다
이는 오행五行부신符信이요 승리를 보좌하는 징조이니, 성공하고 실패하는 기틀입니다.”
武王曰
무왕武王이 말씀하였다.
善哉
“좋은 말씀이다.”
原注
有聲應管하여 其來也甚微 角聲應管이니 當用白虎勝之
소리가 율관律管에 응하여 들려오는 소리가 매우 작으면 의 소리가 율관에 응하는 것이니 마땅히 백호白虎를 사용하여 이겨야 한다.
角聲屬木하고 白虎屬金하니 金能克木故也
의 소리는 에 속하고 백호白虎에 속하니, 을 이기기 때문이다.
徵聲應管 當以玄武勝之
의 소리가 율관에 응할 적에는 마땅히 현무玄武로써 이겨야 한다.
徵聲屬火하고 玄武屬水하니 水能克火故也
의 소리는 에 속하고 현무玄武에 속하니, 를 이기기 때문이다.
商聲應管 當以朱雀勝之
의 소리가 율관에 응할 적에는 마땅히 주작朱雀으로써 이겨야 한다.
商聲屬金하고 朱雀屬火하니 火能克金故也
의 소리는 에 속하고 주작朱雀에 속하니, 을 이기기 때문이다.
羽聲應管 當以勾陳勝之
의 소리가 율관에 응할 적에는 마땅히 구진勾陳으로써 이겨야 한다.
羽聲屬水하고 勾陳屬土하니 土能克水故也
의 소리는 에 속하고 구진勾陳에 속하니, 를 이기기 때문이다.
五管聲盡不應者 宮也 當以靑龍勝之
다섯 율관의 소리가 모두 응하지 않는 것은 이니 마땅히 청룡靑龍으로써 이겨야 한다.
宮屬土하니 土性重靜故 聲不應하고 靑龍屬木하니 木克土故 能勝宮이라
에 속하니, 의 성질은 무겁고 고요하므로 소리가 응하지 않는 것이요, 청룡靑龍에 속하니, 를 이기기 때문에 을 이길 수 있는 것이다.
五行之符 佐勝之徵兆 而成敗之機也
이는 오행五行부신符信이요 승리를 보좌하는 징조이니, 성공하고 실패하는 기틀이다.
武王曰 公言 善哉
무왕武王은 “의 말씀이 좋다.” 하였다.
太公曰
태공太公이 말하였다.
微妙之音 皆有外候하니이다
미묘微妙이 모두 바깥에 징후徵候가 있습니다.”
武王曰
무왕武王이 물었다.
何以知之
“어떻게 아는가?”
太公曰
태공太公이 대답하였다.
敵人驚動이면 則聽之 聞枹鼓之音者 角也 見火光者 徵也 聞金鐵矛戟之音者 商也 聞人嘯呼之音者 羽也 寂寞無聞者 宮也 此五者 聲色之符也니이다
“적이 놀라 움직이면 들을 적에 북채로 북을 치는 소리가 들리는 것은 이요, 불빛이 보이는 것은 요, 금철金鐵과 창 소리가 들리는 것은 이요, 사람이 휘파람 불고 고함치는 소리가 들리는 것은 요, 적막하여 아무 소리도 들리지 않는 것은 이니, 이 다섯 가지는 소리와 색깔의 부험符驗입니다.”
原注
太公曰
태공太公이 말하였다.
微妙之音 皆在外候而得이라
미묘微妙이 모두 바깥에 징후徵候가 있어서 알 수 있다.
武王問曰
무왕武王이 물었다.
何以能知之
어떻게 아는가?
太公對曰
태공太公이 대답하였다.
因敵人驚動이면 則聽之 聞枹鼓之音者 爲角하니 枹以木爲之故 屬角이라
적이 놀라 움직임을 인하여 들어보아서 북채로 북을 치는 소리가 들리는 것은 이 되니, 북채는 나무로 만들기 때문에 에 속하는 것이다.
見火光者 爲徵 聞金鐵矛戟之音者 爲商이요 聞人嘯呼之音者 爲羽 寂寞無聞者 爲宮이니 此五音亦應五行하니 乃聲色之符也
불빛이 보이는 것은 가 되고, 금철金鐵과 창 소리가 들리는 것은 이 되고, 사람이 휘파람 불고 고함치는 소리가 들리는 것은 가 되고, 적막하여 아무 소리도 들리지 않는 것은 이 되니, 이 오음五音 또한 오행五行에 응하니, 바로 소리와 색깔의 부험符驗인 것이다.
色字 恐誤
〈‘성색聲色’의〉 ‘’자는 오자인 듯하다.
역주
역주1 : 치
역주2 十二管 : 동양의 음악에 있어 12개의 竹管으로, 12개월을 상징한 것이다. 12律은 6律(陽律), 6呂(陰呂)로 구성되었는데, 모든 음률의 기본을 이루고 있다. 黃鍾(律)은 11월, 大呂는 12월, 太簇(律)는 정월, 夾鍾(呂)은 2월, 姑洗(律)은 3월, 仲呂(呂)는 4월, 蕤賓(律)은 5월, 林鍾(呂)은 6월, 夷則(律)은 7월, 南呂(呂)는 8월, 無射(律)은 9월, 應鍾(呂)은 10월에 해당되며, 이 중 黃鍾은 宮, 太簇는 商, 姑洗은 角, 蕤賓은 變徵, 林鍾은 徵, 南呂는 羽, 應鍾은 雙宮으로 분류된다.
律管은 여덟 칸을 띄워 상생하는데 黃鍾이 林鍾을 낳고 林鍾이 太簇를 낳는다. 또한 律管의 길이는 黃鍾을 기본으로 하여 상생할 때 3분의 1을 빼거나 더하여 黃鍾은 길이가 9寸이고 黃鍾으로부터 여덟 번째 자리는 林鍾인바, 黃鍾의 길이가 9寸이므로 3분의 1을 뺀 6寸이 林鍾의 길이이고 林鍾으로부터 여덟 번째 자리는 太簇인바, 林鍾의 길이가 6寸이므로 3분의 1을 더한 8寸이 太簇의 길이이다. 11월의 黃鍾으로부터 4월의 仲呂까지는 아래로 낳는데 3분의 1씩 줄고, 5월의 蕤賓으로부터 10월의 應鍾까지는 위로 낳는데 3분의 1씩 늘어난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律呂新書》에 보인다.
역주3 大簇 : 태주
역주4 : 선
역주5 : 유
역주6 : 칙
역주7 : 역
역주8 六甲之分……壬癸屬水 : 六甲은 天干과 地支를 합해 배열한 六十甲子로, 甲子‧甲戌‧甲申‧甲午‧甲辰‧甲寅의 여섯 甲이 있어서 붙여진 이름이다. 十干 중에 甲과 乙은 동쪽인 봄에 해당되어 木에 속하고, 丙과 丁은 남쪽인 여름에 해당되어 火에 속하고, 戊와 己는 中央으로 季夏인 6월에 해당되어 土에 속하고, 庚과 辛은 서쪽인 가을에 해당되어 金에 속하고, 壬과 癸는 북쪽인 겨울에 해당되어 水에 속한다.
역주9 微妙之神……水之神曰玄武 : 靑龍 등의 神은, 하늘에 28宿의 별자리가 있고 東‧西‧南‧北 각 방위마다 7개의 별자리로 구성되어 있는데, 이들 모양이 용과 범, 새와 거북과 비슷하다 하여 붙인 명칭이다. 동쪽을 靑龍, 서쪽을 白虎, 남쪽을 朱雀, 북쪽을 玄武라고 하며 중앙을 勾陳이라 한다. 勾陳은 鉤陳으로도 표기하는데, 하늘의 紫微宮의 華盖 밑에 있는 여섯 개의 별자리를 이른다. 《星湖僿說 권2 天地門 鉤陳騰蛇》

육도직해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