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書經集傳(上)

서경집전(상)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서경집전(상)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 禹曰 都 愼乃在位쇼셔 帝曰 兪 禹曰 安汝止샤 惟幾惟康며 其弼直면 惟動 丕應徯志리니 以昭受上帝어든 天其申命用休하시리이다
禹旣歎美하시고 又特稱帝하여 以告之하시니 所以起其聽也 愼乃在位者 謹其在天子之位也 天位惟艱하니 一念不謹이면 或以貽四海之憂하고 一日不謹이면 或以致千百年之患이라 帝深然之하시고 而禹又推其所以謹在位之意하시니 如下文所云也 止者 心之所止也 人心之靈하여 事事物物 莫不各有至善之所而不可遷者로되 人惟私欲之念 動搖其中하여 始有昧於理而不得其所止者하니 安之云者 順適乎道心之正하여 而不陷於人欲之危하고 動靜云爲 各得其當하여 而無有止而不得其止者 惟幾 所以審其事之發이요 惟康 所以省其事之安이니 卽下文庶事康哉之義 至於左右輔弼之臣하여도 又皆盡其繩愆糾繆之職하여 內外交修하여 無有不至하니 若是則是惟無作이언정 作則天下無不丕應하여 固有先意而徯我者 以是 昭受于天이면 天豈不重命而用休美乎

서경집전(상)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