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書經集傳(下)

서경집전(하)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서경집전(하)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 王曰 嗚呼 我西土君子 天有顯道야 厥類惟彰니 今商王受 狎侮五常며 荒怠弗敬야 自絶于天며 結怨于民하나다
天有至顯之理하여 其義類甚明하니 至顯之理 卽典常之理也 紂於君臣父子兄弟夫婦典常之道 褻狎侮慢하며 荒棄怠惰하여 無所敬畏하여 上自絶于天하고 下結怨于民하니 結怨者 非一之謂 下文 自絶結怨之實也

서경집전(하)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