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推句

추구

범례 |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洗硯魚呑墨이요
벼루를 씻으니 물고기가 먹물을 삼키고
煮茶鶴避煙이라
차를 달이니 학이 연기 피해 날아 가도다.
松作延客蓋
소나무는 손님 맞는 일산이 되고
月爲讀書燈이라
달은 글 읽는 등불이 되네.
신습
한자
[洗]水 총9획, 씻을 세; 세수洗手, 관세盥洗.
[硯]石 총12획, 벼루 연; 연적硯滴, 석연石硯.
[魚]魚 총11획, 고기 어; 어류魚類, 장어長魚.
[呑]口 총7획, 삼킬 탄; 탄토呑吐, 병탄倂呑.
[墨]土 총15획, 먹 묵; 묵향墨香, 수묵水墨.
[煮]火 총13획, 삶을 자; 자비煮沸, 훈자熏煮.
[茶]艸 총10획, 차 다; 다도茶道, 농차濃茶.
[鶴]鳥 총21획, 학 학; 학수고대鶴首苦待, 홍학紅鶴.
[避]辶 총17획, 피할 피; 피란避亂, 회피回避.
[煙]火 총13획, 연기 연; 연기煙氣, 훈연熏煙.
[延]廴 총7획, 끌 연; 연장延長, 지연遲延. | 맞을 연; 연견延見, 초연招延.
[客]宀 총9획, 손 객; 객석客席, 여객旅客.
[讀]言 총22획, 읽을 독; 독경讀經, 성독聲讀.
[書]曰 총10획, 글 서; 서책書冊, 장서藏書. | 편지 서; 서한書翰, 장서狀書.
[燈]火 총16획, 등잔 등; 등대燈臺, 연등燃燈.
문장의
구조
감상
1, 2 구 : 연못이나 흐르는 물에 벼루를 씻게 되면, 벼루에 남아있던 먹물이 풀어져 물고기가 삼키게 됨을 이야기하였다. 산 속에 움막을 짓고 있으면서 차를 마시기 위해 불을 지피는데, 마침 그 위를 날고 있는 학이 마치 연기를 피해 날아가는 것처럼 느껴짐을 말하고 있다.
1, 2 구 역시 김인후의 《백련초해》의 다음 구절에서 인용하였다.
수조유정제향아水鳥有情啼向我 : 물새는 다정도 한듯 나를 향해 웃고,
야화무어소정인野花無語笑征人 : 들꽃은 소리 없이 나그네 향해 웃네.
지변세연어탄묵池邊洗硯魚呑墨 : 못 가에서 벼루를 씻으니 물고기가 먹을 삼키고,
송하팽다학피연松下烹茶鶴避烟 : 소나무 아래에서 차를 달이니 학이 연기 피해 날아가네.
3, 4 구 : 아름드리 소나무에 가지가 잘 뻗어 있으면 그늘도 좋아 야외에서 손님을 맞이할 때에 해를 가리는 일산으로 쓸 수 있다. 칠흑같이 어두운 밤에는 불이 없으면 글을 읽을 수 없다. 하지만 밝은 달이 떠오르면 그 달빛 아래에서 달빛을 등불 삼아 글을 읽을 수도 있다는 말이다.
3, 4 구 역시 김인후 《백련초해》의 다음 구절에서 인용한 것으로 보인다.
춘정란무심화접春庭亂舞尋花蝶 : 봄 뜰에 어지러이 춤추는 것은 꽃을 찾는 나비요,
하원광가선류앵夏院狂歌選柳鶯 : 여름정원에 미친듯 노래하는 것은 버들가지를 찾는 꾀꼬리네.
송작동문영객개松作洞門迎客盖 : 소나무는 동문의 손님 맞는 일산이 되고,
월위산실독서등月爲山室讀書燈 : 달빛은 산방에 글읽는 등불이 되네.
동영상 재생
1 21. 세연어탄묵이요 313

추구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