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註解千字文

주해천자문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주해천자문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第一章 天地人之道〉
〈제일장 천지인지도〉
1‧1‧1 하고 宇宙洪이라 (天地◑玄黃◎하고 宇◯宙◑洪荒◎이라)
하늘은 검고 땅은 누르며, 우주는 넓고 크다.
言天地之始也
이는 하늘과 땅의 시초를 말한 것이다.
易曰 天玄而地黃이라하니於上하여 而其色玄하고 地載於下하여 而其色黃也
《周易》 〈 文言傳〉에 이르기를 “하늘은 검고 땅은 누렇다.” 하였으니, 하늘은 위에서 덮고 있으면서 그 색깔이 검고, 땅은 아래에서 싣고 있으면서 그 색깔이 누렇다.
天地之內 橫說則爲上下四方이요 豎說則爲往古來今이니 洪廣而荒遠하여 無涯하고 無終極也
천지의 안을 橫(空間)으로 말하면 上下‧四方이 되고, 縱(時間)으로 말하면 옛날과 지금[往古來今]이 되는데, 넓고 멀어서 가장자리가 없고 끝이 없다.
[章旨] 이상은 第1章이다. 이 장은 天地人의 道를 말하여 《千字文》의 발단으로 삼았다. 1절은 천지가 처음 열릴 때부터 말하기 시작하여 천지의 유래가 저절로 있음을 보였다.
제2절에서 제4절까지는 1절의 天道를 이어서 말하였다. 하늘은 해‧달과 12辰‧28宿와 구름‧비‧서리‧이슬이 있어 4계절과 二氣(陰‧陽)를 이루니, 천도의 큰 것이다.
제5절에서 제7절까지는 1절의 地道를 이어서 말하였다. 땅이 만물을 내어 금‧옥‧진주‧보배의 진기함, 산‧천‧초‧목의 성대함, 새‧짐승‧벌레‧물고기의 繁多함이 있어 地道의 광대함을 보였다.
제8절에서 제13절까지는 1절의 宇宙를 이어서 말하였다. 우주 초기의 넓고 거친 때로부터 三皇‧五帝‧三王이 인물을 개발하고 일을 이룩하여 백성의 쓰임에 앞서서 하고, 백성을 仁愛하고 사물을 사랑하여 德澤을 빛나게 함으로써, 사람 일의 盛大함을 보였다.(《釋義》)
[節解] 이는 天地가 열린 처음 그때에는 昏蒙했음을 말한 것이다. 이 한 節은 아래 12節의 강령이다.(《釋義》)
역주
역주1 天地玄黃 宇宙洪荒 : 《淮南子》에 말하기를 “四方上下를 宇라 하고, 往古來今을 宙라 한다.” 하였다. 洪은 크다는 뜻이다. 荒은 昏蒙함이다. 《揚子法言》에 말하기를 ‘크고 혼몽한 세상[洪荒之世]’이라고 하였다.(《釋義》) 이는 宇를 공간으로, 宙를 시간으로 설명한 것이다.
역주2 : ‘元’으로 쓰인 판본이 있는바, 이에 대하여 “聖祖 仁皇帝의 이름이어서 元(거무스름할 현)으로 고쳤다.”(《白話千字文》 上同)라고 설명하였다. 聖祖 仁皇帝는 淸나라 康熙皇帝로 그 이름은 玄燁인데, 청나라에서는 玄을 피하여 元으로 대용하였다.
역주3 黃‧荒 : 4글자 2句 안에서 押韻한 것이다. 이 뒤는 張‧藏‧陽 ……으로 8글자 2구마다 隔句 압운을 이루고 있다.
荒*은 《註解》에는 크다[遠]로, 《釋義》에는 혼몽함[草昧]*으로 풀이하였다.
*荒 : 《註解》에는 ‘★{艹/㠩}’으로 쓰였다. 이에 대해 《六書尋源》에서는 “荒은 글자를 이루지 못한다. 글자가 𦮋(거칠 황)을 따른 것은 隷書에서 ★{艹/㠩}으로 쓰고 俗字에서 대부분 荒으로 쓴다.” 하여, ★{艹/㠩}을 正字로 인정하고 荒을 俗字로 규정하였다. 荒의 자형은 “荒은 ‘잡초가 거칠게 남’이다. 艸(풀 초)를 따르고 㠩(물 넓을 황)이 소리이다.[荒 蕪也 從艸㠩聲]”(《說文》) 하였고, 㠩은 “川(내 천)을 따르고 兦(도망할 망)이 소리이다.[从川兦聲]”(《說文》) 하였으며, 兦은 亡(도망할 망)의 本字로 “入(들어갈 입)‧乚(숨을 은, 隱의 古字)을 따랐다.[從入乚]”(《說文》) 하였다. 兦‧亡은 音‧義가 같은 同字異形의 古今字이므로 어느 字形을 채택하느냐에 따라 古字와 今字의 구분이 있을 뿐인데, 《六書尋源》은 古字를 正形으로 인정한 것이다. 그러나 《康熙字典》을 비롯한 諸字典에는 荒을 거의 모두 標題字로 제시하고 있으므로 이를 文字로 인정해야 할 것이다.
*草昧 : 天地가 처음 열렸을 때의 혼돈한 상태이다.(《漢》)
역주4 覆(부) : 덮을 부.
역주5 : 사
역주6 坤卦 : 《釋義》에는 ‘乾卦’로 잘못되어 있다.
신습
한자
天:하늘 천 天倫 天子 天才 露天 靑天 別天地 天佑神助
地:땅 지 地球 地上 陸地 土地 不毛地 驚天動地 經天緯地
玄:검을 현 玄關 玄琴 玄妙 玄米 玄孫 上玄 幽玄
黃:누를 황 黃砂 黃色 黃鳥 黃泉 硫黃 朱黃 黃金萬能
宇:집 우/처마 우 宇內 氣宇 棟宇 眉宇 屋宇 天宇 宇宙論
宙:집 주/집 마루 주 宙外 宙表 宙合 窮宙 碧宙 上宙 宇宙
洪:넓을 홍/큰물 홍 洪濤 洪範 洪水 洪儒 洪恩 洪化 洪荒
荒:거칠 황/클 황 荒野 荒政 荒廢 救荒 荒唐無稽 荒淫無道
동영상 재생
1 1·1·1 천지현황하고… 234

주해천자문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