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顔氏家訓(1)

안씨가훈(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안씨가훈(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7. 배움에는 謙虛해야
7. 배움에는 謙虛해야
夫學者所以求益耳。
무릇 배우는 것은 그것으로 유익함을 구하고자 해서일 뿐이다.
見人讀數十卷書, 便自高大, 凌忽長者, 輕慢同列, 人之如讎敵, 惡之如
어떤 사람이 수십 권의 책을 읽고는 곧 스스로 숭고하고 위대하다고 여겨 어른을 능멸하고 홀대하거나 동료들을 업신여기고 오만하자, 사람들이 그를 미워하기를 원수나 적과 같이 대하고, 그를 싫어하기를 부엉이나 올빼미와 같이 여기는 것을 본 적이 있다.
如此以學自損, 不如無學也。
이와 같다면 배운 것 때문에 스스로 손해를 끼친 것이니 배우지 않는 것만 못하다.
역주
역주1 : 미워하다. 증오하다.[역자]
역주2 鴟梟(치효) : 《詩經》 〈大雅 瞻卬〉의 시구 “아! 저 지혜로운 아낙이여, ‘올빼미로다, 부엉이로다.[爲梟爲鴟]”에 대한 鄭玄의 箋에 따르면 “올빼미나 부엉이[梟鴟]는 흉한 소리를 내는 새이다.”[盧文弨]
역주3 鴟梟 : 치효

안씨가훈(1)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