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顔氏家訓(2)

안씨가훈(2)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안씨가훈(2)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생)란 일을 줄인다는 뜻으로, 불필요한 일에 힘과 시간을 낭비하지 말고 몇 가지 중요한 일에만 전심專心하여 집중적으로 정력을 쏟아 전문가가 될 것을 당부한 대목이다.
자신의 소임도 아닌 남의 일에 여기저기 나서기 좋아하다가 아무런 성취 없이 낭패만 당한 사례들을 소개하면서, 묵묵히 자신을 닦아 평판을 높이면 좋은 기회가 절로 찾아오게 마련이며, 억지로 편법을 써서 나서려고 하면 도리어 재앙만 초래할 뿐임을 강조하였다.
작자는 이렇게 함부로 남의 일에 간여하는 것을 경계하였지만, 어려움에 빠진 친지나 혹은 옳은 일을 하다가 곤경에 처한 사람들을 위해서는 모든 것을 바쳐 헌신적으로 도울 것을 주문하였다.

안씨가훈(2)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