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孝經注疏

효경주소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효경주소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疏]正義曰:前章明不孝之惡, 罪之大者, 及要君‧非聖人, 此乃禮敎不容. 廣宣要道以敎化之, 則能變而爲善也.
정의왈正義曰:앞 장(〈오형장五刑章〉)에서 불효不孝은 죄 중에 큰 것이며 임금에게 강요하거나 성인聖人을 비난하는 것은 예교禮敎에 용납되지 않는 일임을 밝혔다. 간요簡要를 널리 펴서 교화하면 〈이런 자들도〉 변하여 선해질 수 있다.
首章略云至德‧要道之事, 而未詳悉, 所以於此申而演之, 皆云廣也. 故以章, 次五刑之後.
첫 장에서 지극한 덕과 간요한 에 관한 일을 간략히 언급하여 자세하지 않았기 때문에, 여기(이 장과 다음 장)서 거듭 말하여 부연하면서 모두 ‘확장한다[]’고 하였다. 이 때문에 이것(광요도廣要道광지덕廣至德)을 이들 의 이름으로 삼고, 〈오형장五刑章〉 뒤로 순서를 정하였다.
要道先於至德者, 謂以要道施化, 化行而後彰, 亦明道德相成, 所以互爲先後也.
광요도장廣要道章〉이 〈광지덕장廣至德章〉보다 앞에 있는 것은 ‘간요한 로 교화를 베풀어서 교화가 행해진 뒤에 이 드러난다.’는 뜻이다. 이는 또한 이 서로 이루어줌을 밝힌 것이니, 이 때문에 〈두 이〉 서로 앞뒤〈에 배치된〉 것이다.
역주
역주1 (右)[名] : 저본에는 ‘右’로 되어 있으나, 閔本‧監本‧毛本에 의거하여 ‘名’으로 바로잡았다.(阮元의 〈校勘記〉 참조)
역주2 (徧)[德] : 저본에는 ‘徧’으로 되어 있으나, 浦鏜의 ≪十三經注疏正字≫에 의거하여 ‘德’으로 바로잡았다.(阮元의 〈校勘記〉 참조)

효경주소 책은 2019.11.08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