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中庸章句

중용장구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중용장구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1-4. 是以[로] 聲名 洋溢乎中國야 施及蠻貊야 舟車所至 人力所通 天之所覆 地之所載 日月所照 霜露所隊 凡有血氣者 莫不尊親니(니)[로] 曰配天이니라(이라니라)

31-4. 이 때문에 명성(名聲)이 중국(中國)에 넘치고 다시 오랑캐에까지 미쳐서, 배와 수레가 이르는 곳과 사람의 힘이 통하는 곳과, 하늘이 덮어주는 곳과 땅이 실어주는 곳과, 해와 달이 비추는 곳과 서리와 이슬이 내리는 곳에, 혈기(血氣)를 지닌 모든 것들이 높이고, 친애(親愛)하지 않음이 없는 것이다. 그러므로 “하늘을 짝한다.”고 말한 것이다.
31-4. [언해] 일로 聲名이 中國국에 洋溢일야 蠻만貊에 施이급야 舟쥬車거의 니 바와 人力력의 通 바와 天텬의 覆부 바와 地디의 載 바와 日月월의 照죠 바와 霜露로의 隊튜 바애 믈읫 血혈氣긔 인 者쟈ㅣ 尊존며 親친티 아니리 업니 故고로 오 天텬을 配홈이니라
31-4. [James Legge] Therefore his fame overspreads the Middle Kingdom, and extends to all barbarous tribes. Wherever ships and carriages reach; wherever the strength of man penetrates; wherever the heavens overshadow and the earth sustains; wherever the sun and moon shine; wherever frosts and dews fall:-- all who have blood and breath unfeignedly honor and love him. Hence it is said, -- “He is the equal of Heaven.”
舟車所至以下 蓋極言之 配天 言其德之所及 廣大如天也 第三十一章이라 承上章而言小德之川流하니 亦天道也
동영상 재생
1 3104 시이 성명 145

중용장구 책은 2019.04.2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