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小學集註

소학집주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소학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8. 高柴自見孔子 足不履影하며 啓蟄不殺하며 方長不折하더니
衛輒之難 出而門閉어늘
或曰 此 有徑이라한대 子羔曰 吾聞之하니 君子不徑이라호라
曰 此 有竇라한대 子羔曰 吾聞之하니 君子不竇라호라
有間이요 使者至하여 門啓而出하니라 《家語》〈弟子行〉
不履影 謂與人同行 不踐其影也
啓蟄 蟄蟲初出也
方長 草木初生也
孔隙也
有間 少頃也
朱子曰
不徑 不竇 安平時 可也어니와 若有寇盜患難이면 如何守此하여 以殘其軀리오
觀聖人微服過宋하면 可見矣니라
衛君名이라
謂輒以兵拒父時也

소학집주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