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小學集註

소학집주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소학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44. 疏廣 爲太子太傅러니 上疏乞骸骨한대 加賜黃金二十斤하고 太子贈五十斤이어늘
歸鄕里하여 日令家 供具設酒食하여 請族人故舊賓客하여 相與娛樂하며 數問其家하되 金餘尙有幾斤
趣賣以共具하라하니라 《漢書》〈疏廣列傳〉
陳氏曰
字仲翁이니 東海蘭陵人이라
太傅 官名이라
上疏乞骸骨 猶今之告老也
歡也
與促同하고 與供同하니 言促賣餘金하여 以供酒食之具也
居歲餘 子孫 竊謂其昆弟老人廣所信愛者하여 曰 子孫 冀及君時하여 頗立産業基址하더니 今日 飮食費且盡하니 宜從丈人所하여 勸說君하여 置田宅하라
老人 卽以閒暇時 爲廣言此計한대
欲也
丈人 卽廣所愛信之高年兄弟也
謂疏廣이라
處也 誘也
廣曰 吾豈老悖하여
不念子孫哉리오
顧自有舊田廬하니 令子孫勤力其中이면 足以共衣食하여 與凡人齊하리니
今復增益之하여 以爲贏餘 但敎子孫怠惰耳니라
老悖 年老而乖悖也
亦餘也
衣食有餘 則子孫倚之而怠惰矣니라
賢而多財則損其志하고 愚而多財則益其過하나니라
且夫富者 衆之怨也
吾旣無以敎化子孫이라 不欲益其過而生怨하노라
又此金者 聖主所以惠養老臣也
樂與鄕黨宗族으로 共享其賜하여 以盡吾餘日하노니 不亦可乎
熊氏曰
世之人 但知營私較計하여 增益田宅하여 以貽子孫하고 而不知敎之德義하여 以爲長世之道하니
則其多貲 徒以重其淫侈하고 長其愚騃 所謂田宅貲財者 卒亦不可保也
疏廣此言 豈非爲人父祖之鑑乎

소학집주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