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揚子法言(1)

양자법언(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양자법언(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5. 吾不見震風之能動聾聵也 注+吾不見震風之能動聾聵也:雷風非不烈, 不能動聾聵, 聖敎非不服, 不能化頑嚚. ○祕曰 “帝堯在上, .” ○光曰 “聵, 五怪反. 言妄怠之人, 天所不能福.”로라
나는 우레와 바람이 귀머거리를 동하게 하는 것을 보지 못하였다.注+우레와 바람이 격렬하지 않은 것은 아니지만 귀머거리를 동하게 하지는 못하고, 성인의 가르침이 가슴속에 새길 만하지 않은 것은 아니지만 완악한 자를 교화시키지는 못한다. ○오비吳祕가 말하였다. “제요帝堯가 윗자리에 있었으나 사흉四凶을 교화시키지 못하였다.” ○사마광司馬光이 말하였다. “반절反切이다. 망령되고 태만한 사람은 하늘이 복을 주지 않는다.”
역주
역주1 不能化四凶 : 四凶은 요순시대의 네 惡人으로 共工, 驩兜, 三苗, 鯀을 가리킨다. 이 네 사람은 堯임금 말년에 나라의 중임을 맡았으나 직임을 잘 수행하지 못하였으므로, 舜임금이 정사를 보살피면서 공공을 幽州에 유배하고, 환두를 崇山에 留置하고, 삼묘를 三危에 竄逐하고, 곤을 羽山에서 죽였다.(《書經 舜典》)

양자법언(1) 책은 2019.06.07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