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書經集傳(上)

서경집전(상)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서경집전(상)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05. 五百里 荒服이니 三百里이오 二百里니라
荒服 去王畿益遠하여 而經略之者 視要服 爲尤略也 以其荒野 謂之荒服이라 要服外 四面 又各五百里也 流放罪人之地 蔡與流皆所以處罪人이나 而罪有輕重이라 地有遠近之別也 分荒服五百里而爲二等也
○ 今按 每服五百里 五服則二千五百里 南北東西相距五千里 益稷篇 言弼成五服호되 至于五千이라이나 堯都冀州하니 冀之北境 幷雲中이라도 亦恐無二千五百里 藉使有之라도 亦皆沙漠不毛之地 而東南財賦所出 則反棄於要荒이니 以地勢考之컨대 殊未可曉 但意古今土地盛衰不同하니 當舜之時 冀北之地 未必荒落如後世耳 亦猶閩浙之間 舊爲蠻夷淵藪러니 而今富庶繁衍하여 遂爲上國하니 土地興廢 不可以一時槪也 周制 九畿曰侯甸男采衛蠻夷鎭藩이요 每畿亦五百里 而王畿 又不在其中하니 倂之則一方五千里 四方相距爲萬里 蓋倍禹服之數也 漢地志 亦言東西九千里 南北一萬三千里라하니 先儒皆疑禹服之狹而周漢地廣이라 或以周服里數 皆以方言이라하고 或以古今尺有長短이라하고 或以禹直方計어늘 而後世以人迹屈曲取之라하니 要之컨대 皆非的論이라 蓋禹聲敎所及則地盡四海 而其疆理則止以五服爲制하고 至荒服之外하여는 又別爲區畫이니 如所謂咸建五長 是已 若周漢則盡其地之所至而疆畫之也니라

서경집전(상)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