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書經集傳(上)

서경집전(상)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서경집전(상)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6. 天敍有典시니 勅我五典샤 惇哉시며 天秩有禮시니 自我五禮샤 (有)[五] 庸哉쇼셔 同寅協恭샤 和衷哉쇼셔 天命有德이어시든 五服으로 五章哉시며 天討有罪어시든 五刑으로 五用哉샤 政事 懋哉懋哉쇼셔
敍者 君臣父子兄弟夫婦朋友之倫敍也 秩者 尊卑貴賤等級隆之品秩也이요 常也 有庸 馬本 作五庸하니라 降衷之衷이니 卽所謂典禮也 典禮雖天所敍秩이나 然正之하여 使敍倫而益厚하고 用之하여 使品秩而有常 則在我而已 君臣 當同其寅畏하고 協其恭敬하여 誠一無間하고 融會流通하여 而民彛物則 各得其正이니 所謂和衷也 顯也 五服 五等之服이니 自九章以至一章 是也 言天命有德之人이면 則五等之服으로 以彰顯之하고 天討有罪之人이면 則五等之刑으로 以懲戒之 蓋爵賞刑罰 乃人君之政事 君主之하고 臣用之하여 當勉勉而不可怠者也 ○ 楊氏曰 典禮 自天子出이라 故言勅我, 自我 若夫爵人於朝 與衆共之하고 刑人於市 與衆棄之하여 天子不得而私焉이니 此其立言之異也니라
역주
역주1 : 쇄

서경집전(상)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