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書經集傳(上)

서경집전(상)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서경집전(상)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 王 拜手稽首曰 予小子 不明于德야 自底不類야 欲敗度며 縱敗禮야 以速戾于厥躬니 天作孼 猶可違어니와 自作孼 不可逭이니 旣往 背師保之訓야 弗克于厥初하나 尙賴匡救之德야 圖惟厥終하노이다
拜手 首至手也 稽首 首至地也 太甲致敬於師保 其禮如此 不類 猶不肖也 多欲則興作而亂法度하고 縱肆則放蕩而隳禮儀 就事言之也 就身言之也 召之急也 逃也 旣往 已往也 已往 旣不信伊尹之言하여 不能謹之於始 庶幾〔賴〕正救之力하여 以圖惟其終也 當太甲不惠阿衡之時하여는 伊尹之言 惟恐太甲不聽이러니 及太甲改過之後하여는 太甲之心 惟恐伊尹不言하니 夫太甲 固困而知之者이나 昔之迷러니 今之復하고 昔之晦러니 今之明하여 如日月昏蝕 一復其舊 而光采炫耀하여 萬景俱新하니 湯武 不可及已어니와 豈居成王之下乎

서경집전(상)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