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書經集傳(下)

서경집전(하)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서경집전(하)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4. 古人 有言曰 撫我則后 虐我則讐라하니 獨夫受 洪惟作威니 乃汝世讐니라 樹德 務滋 除惡 務本이니 肆予小子 誕以爾衆士 殄殲乃讐노니 爾衆士 其尙迪果毅야 以登乃辟이어다 功多면 有厚賞고 不迪면 有顯戮리라
大也 獨夫 言天命已絶하고 人心已去하여 但一獨夫耳 孟子曰 殘賊之人 謂之一夫라하시니라 武王 引古人之言하여 謂撫我則我之君也 虐我則我之讐也 今獨夫受 大作威虐하여 以殘害于爾百姓하니 是乃爾之世讐也 專力也 植德則務其滋長이요 去惡則務絶根本이니 兩句意亦古語 喩紂爲衆惡之本이니 在所當去 我小子大以爾衆士而殄絶殲滅汝之世讐也 成也 殺敵爲果 致果爲毅 爾衆士 其庶幾蹈行果毅하여 以成汝君하라 若功多 則有厚賞이니 非特一爵一級而已 不迪果毅 則有顯戮이라 謂之顯戮인댄 則必肆諸市朝하여 以示衆庶리라

서경집전(하)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