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書經集傳(下)

서경집전(하)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서경집전(하)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9. 王曰 封 我聞니 惟曰 在昔殷先哲王 迪畏天顯小民샤 經德秉哲샤 自成湯으로 咸至于帝乙 成王畏相이어시늘 惟御事厥棐有恭야 不敢自暇自逸이온 矧曰其敢崇飮
以商君臣之不暇逸者 告康叔也 殷先哲王 湯也 迪畏者 畏之而於行也 畏天之明命하고 畏小民之難保 經其德而不變 所以處己也 秉其哲而不惑 所以用人也 湯之垂統 如此 自湯至于帝乙 賢聖之君 六七作하니 雖世代不同이나 而皆能成就君德하고 敬畏輔相이라 當時御事之臣 亦皆盡忠輔翼하여 而有責難之恭하여 自暇自逸 猶且不敢이온 況曰其敢尙飮乎
역주
역주1 : 현

서경집전(하)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