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註解千字文

주해천자문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주해천자문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4‧61 杜 이라 (杜◯稾鍾隷◑ 漆●書壁●經◎이라)
杜操의 草書와 鍾繇의 隷書이고, 옻칠 액 글씨의 벽 속 經書이다.
造書러니 三代互有損益하며程邈 作隷書하고 東漢 作草書하고 魏鍾繇 作小隷하니 今楷字也
蒼頡이 글자를 만들었는데, 三代(夏‧殷‧周)에 서로 증감이 있었으며, 秦나라의 隷人 程邈은 隷書를 만들고 東漢의 杜操는 草書를 만들고 魏나라의 鍾繇는 小隷를 만들었으니, 小隷가 바로 지금의 楷字이다.
修孔子廟라가 壞古牆壁하여 得尙書하니 以古篆으로 畫漆書於竹簡者也
前漢 때 魯恭王이 孔子의 사당을 수리하다가 옛 벽을 헐어 《尙書》를 얻었는데, 옛 篆字로 옻칠 액 글씨로 대나무 쪽[竹簡]에 그어 쓴 것이다.
得於孔壁이라 故曰壁經이라
공자 집의 벽 속에서 얻었으므로 壁經이라 하였다.
[節旨] 이 節은 윗글의 墳‧典을 이어 말하여 서적이 많음을 보였다.(《釋義》)
역주
역주1 : 俗字가 藁이고, 稿와 同字이다.(《註解》)
역주2 : 本字가 隸이다.(《註解》)
예서는 곧 지금의 眞書(해서)이다. 《書苑》에 이르기를 “程邈의 예서를 분할하여 二分(20%)을 채택하고 李斯의 小篆을 분할하여 八分(80%)을 채택하여 八分書가 되었다.” 하였으니, 지금 예서라고 일컫는 것은 팔분서이고, 옛날에 예서라고 일컫던 것은 바로 眞書이다.
또 《唐六典》에는 “校書郎과 正字가 쓰는 서체는 5가지가 있는데 네 번째가 팔분서로 石經의 碑碣에 쓰는 것이고, 다섯 번째가 예서로 典籍과 表奏의 公用‧私用의 상소문에 쓰는 것이다.” 하였으니, 예서가 真書인 것은 의심이 없다.(《釋義》)
역주3 杜稾鍾隷 漆書壁經 : 杜는 杜度(杜操)이고, 鍾은 鍾繇이다. 稾는 草稿이니, 무릇 글을 지을 적에 초고는 대부분 초서를 사용하므로 초서를 稾라고 한다. 漢 章帝 때에 두도가 초서를 잘 썼다.
隷는 미천한 사람의 칭호이다. 진시황 때에 程邈이 처음으로 古文 篆書를 바꾸어 隷書를 만들었는데 간단하고 빨라서 노역하는 노예들에게 편리하였으므로 예서라고 불렀다. 魏나라 鍾繇가 이 글씨를 잘 썼다.
漆은 나무 액체로서 기물을 치장할 수 있는 것이다. 옛날 사람은 먹이 없어서 옻칠 액으로 대나무 쪽 위에 글자를 썼다.
書는 載籍(書籍)의 통칭이다. 壁은 담장이다. 經은 6經이니, 《易經》‧《書經》‧《詩經》‧《禮經》‧《樂經》‧《春秋經》이다.
여기서 이른바 經은 바로 《書經》이다. 진시황이 책을 불태울 때에 공자의 8세손 孔騰이 《書經》을 벽 속에 보관하였다. 한나라 때에 이르러 魯恭王 劉餘가 공자의 옛 집을 헐다가 이것을 얻었는데 《古文尙書》라고 불렀다.
이 節은 서적이 많아 초서도 있고 예서도 있고 칠서도 있으며 벽 속의 고문과 같은 것도 있는데, 전서로서 이루 다 헤아릴 수 없다고 말한 것이다.(《釋義》)
역주4 倉頡 : 蒼頡로도 쓴다. 전설 속의 고대 인물이다. 黃帝의 史官으로서 처음으로 漢字를 만들었다고 한다.(《人》)
역주5 隷人 : 직위가 낮고 천한 관리를 가리킨다.(《漢》)
역주6 杜操 : 東漢 사람으로, 字가 伯度이다. 魏‧晉시대에는 曹操의 이름을 피하여 杜度로 바꾸어 불렀다. 章帝 때에 齊相이 되었고 章草*를 잘 썼다.(《人》)
*章草 : 草書의 일종이다. 필획에 예서의 波磔(오른쪽 捺筆)이 있고 글자마다 독립되어서 연이어 쓰지 않는다.(《漢》)
역주7 魯恭王 : 劉餘이다. 출생은 미상이고, 武帝 元朔 원년(B.C.128)에 죽었다. 景帝의 다섯째 아들이다. 景帝 전2년(B.C.155)에 淮陽王에 봉해지고 뒤에 魯王으로 옮겼다. 궁실을 수리하기 좋아하였는데, 공자의 옛 집을 헐어서 그 집을 넓히다가 벽 속에서 古文 經傳을 얻었다. 죽자 시호를 恭이라고 하였다.(《人》)
신습
한자
杜:막을 두 杜康 杜鵑 杜絶 老杜 李杜 杜鵑花 杜門不出
稾:볏짚 고/초서 고/원고 고 稾料 稾本 玉稾 原稾 遺稾 草稾 投稾 脫稾
鍾:쇠북 종 鍾閣 鍾愛 鍾王 鍾情 警鍾 晩鍾 鍾乳石 萬鍾祿
隷:종 례/예서 례 隷書 隷屬 奴隷 僕隷 篆隷 秦隷 隷也不力
漆:옻칠할 칠 漆器 漆板 漆黑 膠漆 丹漆 黑漆 漆身爲癘
書:글 서/글씨 서 書簡 書記 書冊 讀書 塗抹詩書 焚書坑儒
壁:벽 벽 壁報 壁畵 堅壁 城壁 絶壁 壁中書 金城鐵壁
經:글 경/다스릴 경/지날 경/성경(聖經) 경 經過 經歷 聖經 十三經 經世濟民 經天緯地
동영상 재생
1 3·4·61 두고종예요 … 443

주해천자문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