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註解千字文

주해천자문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주해천자문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4‧2‧88 하니 勉其이라 (貽厥●嘉猷하니 勉◯其祗植◉이라)
〈君子는〉 그 아름다운 계책을 남겨주니, 좋은 道를 경건하게 세우기를 힘써야 한다.
君子貽厥子孫 當以嘉猷하고 하고 皆是善貽也
군자는 그 자손들에게 물려주는 데에 마땅히 아름다운 계책으로 하여야 하니, 예를 들면 蕭何는 검소함을 물려주고, 楊震은 청렴함을 물려주고, 龐德公은 편안함을 물려줌과 같은 것이 모두 훌륭하게 물려준 것이다.
勗其敬植善道하여 毋墜所貽之嘉猷也
공경히 좋은 道를 심는 데 힘써서, 물려주신바 아름다운 계책을 실추시키지 말아야 한다.
[節旨] 이 節은 處身하는 것은 경건함과 신중함으로 요점을 삼는다고 말한 것이다.(《釋義》)
[節解] 처신하는 것은 당연히 孟子의 순수함, 사관 魚의 정직함과 같이 해야 中庸에 접근하고, 근로‧겸손하며 신중‧경계하여 말을 들으면 그 옳은지 아닌지를 살피며 사람을 보면 그가 비정상인지 정상인지를 보아 모두 신중함을 극치로 할 것이고, 이와 같이 하면 과실이 없게 될 수 있고 남기는 것이 모두 훌륭한 계책이어서 경건함과 조심함에 힘쓰게 되고 이 몸이 기울지 않게 확립된다고 말한 것이다.
이것과 위 節은 이 1장의 중심이고, 이하 17節은 혹은 처신을 말하며 혹은 집을 다스림을 말하였는데 모두 이 뜻을 확충한 것이다.(《釋義》)
역주
역주1 貽厥嘉猷 勉其祗植 : 貽는 남겨준다는 뜻이다. 嘉는 착하다는 뜻이다. 猷는 도모이다. 祗는 공경한다는 뜻이다. 植은 세운다[立]는 뜻이다.(《釋義》)
역주2 : 猶(꾀 유)와 같다.(《註解》)
역주3 : 祇(공경할 지)와 통한다.(《中》)
역주4 : 의미가 樹‧立의 ‘세우다’인 경우는 독음이 ‘치’로 대응되는데, 前‧後聯의 色‧極 등의 入聲韻에 의해 ‘식’으로 독음된 것으로 보인다.
역주5 蕭何以儉 : 蕭何는 농지와 집을 반드시 궁벽한 곳에 두고, 담이 있는 집을 짓지 않게 하고 말하였다. “후손이 현명하면 나의 검소를 본받을 것이고, 현명하지 않더라도 세력가에게 빼앗기지 않을 것이다.”(《史記》 卷53 〈蕭相國世家〉)
역주6 楊震以淸 : 王密이 황금 10근을 품고 와서 楊震에게 주자 양진이 말하였다. “옛 친구인 나는 그대를 알건만 그대는 옛 친구인 나를 알지 못하니, 어째서인가?” 왕밀이 말하였다. “저문 밤입니다. 아는 사람이 없습니다.” 楊震이 말하였다. “하늘이 알고 땅이 알고 내가 알고 그대가 아는데 어찌 아는 이가 없는가.” 왕밀은 부끄러워하고 나갔다.(《後漢書》 卷54 〈楊震列傳〉)
역주7 龐德公以安 : 劉表가 〈龐德의 妻子가 앞에서 김매는 것을〉 가리키며 물었다. “선생께서 괴로이 밭고랑에서 고생하면서 관직‧녹봉을 기꺼이 받지 않으니, 후세에 무엇으로 자손에게 물려주시겠습니까.” 龎公(방덕공)이 말하였다. “세상 사람들은 모두 위태로운 것을 물려주지만 지금 다만 편안함으로 물려줍니다. 비록 물려주는 것이 같지 않지만 물려주는 것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劉表는 감탄하면서 떠나갔다.(《後漢書》 卷83 〈龎公傳〉)
신습
한자
貽:끼칠 이 貽慶 貽謨 貽我 貽瑞 貽訓 相貽
厥:그 궐 厥角 厥明 厥疾 厥初 突厥 省厥躬 貽厥孫謀
嘉:아름다울 가 嘉客 嘉穀 嘉禮 嘉言 嘉宴 歎嘉 褒嘉 欣嘉
猷:꾀 유 猷慮 嘉猷 宏猷 大猷 謀猷 神猷 遠猷 鴻猷
勉:힘쓸 면 勉强 勉勵 勉力 勉學 勸勉 勤勉 黽勉 力勉
其:그 기 其間 其實 其餘 其他 其後 何其 其愚不可及
祗:공경할 지 祗敬 祗奉 祗送 祗受 祗仰 祗候 虔祗 肅祗
植:심을 식 植木 植物 植樹 植字 移植 植民地 動植物
동영상 재생
1 4·2·88 이궐가유하 … 215

주해천자문 책은 2019.04.2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