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貞觀政要集論(1)

정관정요집론(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정관정요집론(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虞世南注+字, 伯施. 性沈靜寡欲, 篤意學問. 與兄世基仕隋, 俱有重名, 時人方晉. 累遷至秘書郞‧起居舍人. 從至聊城, 又陷于竇建德, 黄門侍郞. 太宗後滅建德, 引爲秦府參軍. 餘見下文. 會稽餘姚人也注+會, 音檜. 稽, 音基. 會稽, 郡名, 今紹興路. 餘姚, 縣名, 今陞爲州, 隷浙東.
우세남虞世南注+우세남虞世南은〉 백시伯施이다. 성품이 침착하고 욕심이 적으며, 독실한 자세로 학문에 임하였다. 형 우세기虞世基와 함께 나라에 벼슬해 모두 높은 명성을 얻어 당시 사람들이 나라의 이륙二陸에 견주었다. 여러 차례 승진하여 비서랑秘書郞, 기거사인起居舍人이 되었다. 우문화급宇文化及을 따라 요성聊城에 갔고, 또 두건덕竇建德에게 잡혀 황문시랑黄門侍郞에 임명되었다. 태종太宗이 뒤에 두건덕을 멸망시키고 나서 불러들여 진왕부秦王府참군參軍으로 삼았다. 나머지는 아래에 보인다.회계군會稽郡 여요현餘姚縣 사람이다.注+는 음이 이며, 는 음이 이다. 회계會稽의 이름이니, 지금의 소흥로紹興路이다. 여요餘姚의 이름으로, 지금은 승격되어 가 되었고, 절동浙東에 속한다.
貞觀初 太宗引爲上客하여 因開文館이라
정관貞觀 초기에 태종太宗이 데려다 상객上客으로 삼고 그로 인해 문학관文學館을 개설했다.
館中號爲多士 咸推世南爲文學之宗하니 授以記室하여 與房玄齡對掌文翰이라
문학관에 선비들이 많다고 일컬어졌으나 모두 우세남을 받들어 문학의 종장宗匠으로 여기니, 태종이 기실記室로 임명하여 방현령房玄齡과 함께 문한文翰을 담당하도록 하였다.
嘗命寫列女傳注+去聲.하여 以裝屛風한대 于時無本하여 世南暗書之 一無遺失이라
태종이 일찍이 그에게 《열녀전列女傳》을 써서注+(전기)은〉 거성去聲이다. 병풍을 만들도록 했는데, 당시에 《열녀전列女傳》 책이 없어서 우세남이 외우고 있는 것을 떠올려 그대로 썼으나 누락되거나 틀린 부분이 한 곳도 없었다.
貞觀七年 累遷秘書監이라
정관 7년(633)에 여러 차례 승진하여 비서감秘書監이 되었다.
虞世南虞世南
역주
역주1 二陸 : 晉나라 때의 문인 陸機, 陸雲 형제의 합칭이다. 모두 시문에 뛰어나 당시에 명성이 높았다.
역주2 宇文化及 : 隋나라 말기의 무장으로, 左翊衛大將軍인 宇文述의 아들이다. 煬帝 때 右屯衛將軍을 지냈으며, 江都에서 정변을 일으켜 양제를 침소에서 교살했다.
역주3 僞授 : 거짓 제수라는 뜻으로, 비정통 왕조에서 벼슬을 임명받는 것을 말한다.

정관정요집론(1) 책은 2019.06.03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