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貞觀政要集論(3)

정관정요집론(3)

범례 |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정관정요집론(3)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신첩이 또 듣기로, 정치의 근본은 ‘무위지치無爲之治’를 귀하게 여긴다고 하였습니다.
竊見土木之功 不可遂兼이어늘 北闕初建 南營翠微하고 曾未踰時 玉華創制注+⑪ 曾未踰時 玉華創制:曾, 音層. 翠微‧玉華竝宮名.하니 非惟構架之勞 頗有工力之費니이다
가만히 보건대, 토목건축을 동시에 진행해서는 안 되는데, 북쪽의 궁궐이 막 지어지자마자 남쪽에 취미궁翠微宮을 짓고, 또 시일이 얼마 안 되어 옥화궁玉華宮을 새로 지었으니注+(일찍)은 이다. 취미翠微옥화玉華는 모두 궁전의 이름이다., 건물을 짓는 것이 수고로울 뿐 아니라, 상당히 인력의 낭비가 있습니다.
茅茨示約이라도 猶興木石之疲하고 假使和雇取人이라도 不無煩擾之弊하니
비록 다시 띠풀 지붕을 써서 검소함을 보인다고 하더라도 오히려 나무나 돌을 마련하느라 고생스럽고, 가령 임금을 주고 사람을 고용한다 하더라도 백성들을 번거롭게 하는 병폐가 없을 수 없습니다.
是以 聖王之所安이요 驕主之爲麗
이 때문에 낮고 보잘것없는 궁전은 훌륭한 군주의 안식처였고, 금옥金玉으로 장식한 궁전은 교만한 군주의 사치한 물건이었습니다.
注+⑫ 以樂樂身:樂, 竝音洛.하나니 願陛下 則力不竭矣 用而息之 則心斯悅矣리이다
그러므로 도가 있는 군주는 편안함으로 백성들을 편안하게 해주고, 도가 없는 군주는 즐거움으로 자신만 즐기니注+(즐겁다)은 모두 이다., 바라건대 폐하께서는 때에 맞추어 백성들을 동원하시면 인력이 고갈되지 않을 것이고, 백성을 부리더라도 쉬게 하면 마음으로 기뻐할 것입니다.
夫珍玩技巧 爲喪國之斧斤注+⑬ 夫珍玩技巧 爲喪國之斧斤:夫, 音扶, 後同.이요 珠玉錦繡 實迷心之酖毒이라
진귀한 완호품玩好品이나 정교한 세공물은 나라를 멸망시키는 도끼이며注+(대저)는 이다. 뒤에도 같다., 주옥珠玉이나 아름다운 비단은 실로 마음을 미혹시키는 짐독酖毒입니다.
竊見服玩鮮靡 如變化於自然하고 職貢奇珍 若神仙之所製하니
제가 가만히 보니 의복과 완호품이 곱고 화려한 것은 마치 자연의 조화와 같고, 공물로 바치는 진귀한 보물은 마치 신선의 손에서 나온 것 같습니다.
雖馳華於季俗이나 實敗素於淳風이라
이것이 비록 말세의 풍속에 화려함을 드날리는 것이지만, 실로 순후한 풍속에 질박함을 파괴하는 것입니다.
是知 非延叛之方이로되 桀造之而人叛하고 玉杯豈招亡之術이리오마는 紂用之而國亡注+⑭ 紂用之而國亡:紂始爲象箸, 箕子曰 “彼爲象箸, 必將爲犀玉之杯.”하니
이로 인해 칠기漆器가 반역을 부르는 도구는 아니지만 걸왕桀王이 그것을 만들어 제후들이 반역을 하였고, 옥 술잔이 어찌 나라의 멸망을 초래하는 것이겠는가마는 주왕紂王이 그것을 사용하여 나라가 망했음을 알겠으니注+주왕紂王이 상아로 젓가락을 만들자, 기자箕子가 말하기를 “저 사람이 상아로 젓가락을 만들었으니, 장차 반드시 무소뿔과 옥으로 술잔을 만들 것이다.”라고 하였다.,
方騐侈麗之源하여 不可不遏이라
사치함과 화려함의 근원을 증험해내어 막지 않아서는 안 됩니다.
夫作法於儉이라도 猶恐其奢어든 作法於奢 何以制後리오
검소한 데서 법령이 정해지더라도 사치에 빠질까 걱정하는데, 사치에서 법령을 정한다면 어떻게 후세 사람들을 규제할 수 있겠습니까.
역주
역주1 爲政之本 貴在無爲 : 이는 《梁書》 〈阮孝緒列傳〉의 “지극한 道의 근본은 귀함이 無爲에 있다.[至道之本 貴在無爲]”에서 유래한 것이다.
역주2 雖復 : 《舊唐書》 〈后妃上 賢妃徐氏〉에는 ‘終以’로 되어 있다.
역주3 卑宮菲室 : 《論語》 〈泰伯〉의 “자신의 궁실은 낮게 짓고 살면서 灌漑 사업에는 온 힘을 기울였으니, 禹임금은 내가 비난하지 못하겠다. 음식은 박하게 하고, 귀신에게 효도하였다.[卑宮室而盡力乎溝洫 禹吾無間然矣 菲飮食而致孝乎鬼神]”에서 줄여 쓴 것이다.
역주4 金屋 : 漢 武帝가 어릴 때에 그의 고종누이 陳阿嬌와 궁중에서 서로 즐겁게 노는데 그의 고모가 묻기를, “장래에 아교와 짝이 되면 어떻겠는가.” 하니, 무제는 “좋습니다. 만약 아교를 얻어 아내로 삼는다면 金屋을 지어 넣어두겠습니다.[好 若得阿嬌作婦 當作金屋貯之也]”라고 하였다. 진아교는 후일 무제의 陳皇后가 되었다. 《漢武故事》
역주5 瑤臺 : 옥 장식 누대이다. 夏나라 桀王이 妺喜를 총애하여 그가 원하는 것은 모두 들어주었는데, 瓊宮과 瑤臺를 만들고, 고기 산과 고기 포 숲을 만들었으며, 배를 띄울 만큼 큰 술 연못을 만들어놓고 말희와 즐기다가 나라를 망하게 하였다. 《史略 권1 夏后氏 殷成湯》
역주6 有道之君……以樂樂身 : 이는 《黄石公三略》의 “도가 있는 군주는 즐거움으로 백성들을 즐겁게 해주고 도가 없는 군주는 즐거움으로 자신만 즐기니, 백성들을 즐겁게 해주는 이는 오래가서 장대해지고 자신만 즐기는 이는 오래가지 않아 망한다.[有徳之君 以樂樂人 無徳之君 以樂樂身 樂人者 久而長 樂身者 不久而亡]”에서 유래한 것이다.
역주7 使之以時 : 《論語》 〈學而〉에 “千乘의 兵車를 소유한 제후국을 다스릴 때는 일을 신중히 하고 신의로우며, 재용을 절약하고 관리를 아끼며, 백성을 부리기를 농한기에 해야 한다.[道千乘之國 敬事而信 節用而愛人 使民以時]”라고 하였다.
역주8 漆器 : 《說苑》 〈反質〉에 “堯임금이 천하의 일을 놓자 舜임금이 받았다. 식기를 만들었는데 나무를 베어 재단하였고, 銅鐵을 녹여서 칼을 꾸몄으며, 漆黑으로 기물을 만들었다. 제후들이 사치스러워하여 승복하지 않는 나라가 13국이었다.[堯釋天下 舜受之 作爲食器 斬木而裁之 銷銅鐵 修其刃 猶漆黑之以爲器 諸侯侈 國之不服者十有三]”라고 하였다.

정관정요집론(3) 책은 2019.03.1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