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揚子法言(1)

양자법언(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양자법언(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3. 學之爲王者事 其已久矣 堯舜禹湯文武 汲汲하고 仲尼 皇皇하니 其已久矣 注+學之爲王者事……其已久矣:祕曰 “儒學者, 本聖人之道, 聖人之道, 乃王者之事. 故二帝‧三王‧孔子, 汲汲皇皇焉, 其來久矣. .’ .’ 曾子問曰 ‘吾聞諸老聃.’ 學禮也. 昭公十七年傳曰 ‘仲尼聞之, 見於郯子而學之.’ 學紀官也. 樂記曰 ‘唯丘之聞諸萇弘.’ 學樂也. 君疇‧君壽, 史或作尹壽, 一也.” ○光曰 “仲尼雖不王, 乃所學則王道也.”
배움은 왕자王者의 일을 배우는 것이니, 그 유래가 이미 오래되었다. , , 우왕禹王, 탕왕湯王, 문왕文王무왕武王은 급급히 배움에 힘썼고, 중니仲尼는 쉬지 않고 배움에 힘썼으니, 그 유래가 이미 오래되었다.注+오비吳祕가 말하였다. “유학儒學은 본래 성인聖人이고, 성인의 도는 바로 왕천하하는 자의 일이다. 그러므로 이제二帝삼왕三王공자孔子가 급급하고 황급하게 학문에 힘썼으니, 그 유래가 오래되었다. 순자荀子는 ‘임금은 군주君疇에게서 배웠고, 임금은 무성소務成昭에게서 배웠고, 우왕禹王서왕국西王國에게서 배웠다.’라고 하였으며, 《신서新序》에는 자하子夏애공哀公에게 대답하기를 ‘임금은 군수君壽에게서 배웠고, 임금은 무성소務成昭에게서 배웠고, 우왕禹王서왕국西王國에게서 배웠고, 탕왕湯王성자백成子伯에게서 배웠고, 문왕文王시자사時子思에게서 배웠고, 무왕武王곽숙郭叔에게서 배웠다.’라고 하였다. 《예기禮記》 〈증자문曾子問〉에 ‘내가 노담老聃에게 들었다.’라고 한 것은 를 배운 것이고, 《춘추좌씨전春秋左氏傳소공昭公 17년의 에 ‘중니仲尼께서 이 말을 들으시고 담자郯子를 만나 그에게서 배웠다.’라고 한 것은 옛 관제官制를 기록하는 것을 배운 것이고, 《예기禮記》 〈악기樂記〉에 ‘오직 장홍萇弘에게 들었다.’라고 한 것은 음악을 배운 것이다. 군주君疇군수君壽는 역사책에 혹 윤수尹壽로 되어 있으니, 똑같다.” ○사마광司馬光이 말하였다. “중니仲尼가 비록 천하에 왕 노릇 하지는 못하였으나 마침내 배운 것은 왕도王道이다.”
역주
역주1 荀子曰……禹學於西王國 : 《荀子》 〈大略〉에 보인다.
역주2 新序……武王學於郭叔 : 《新序》 〈雜事 五〉에 보인다.

양자법언(1) 책은 2019.06.07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