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詩經集傳(上)

시경집전(상)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시경집전(상)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破斧〉
旣破我斧又缺我이나
周公東征四國是皇이시니
哀我人斯亦孔之將이샷다
賦也 隋銎曰斧 方銎曰斨이니 征伐之用也 四國 四方之國也 匡也 大也
○ 從軍之士以前篇周公勞己之勤이라 言此以答其意曰 東征之役 旣破我斧而缺我斨하여 其勞甚矣이나 周公之爲此擧 蓋將使四方莫敢不一於正而後已시니 其哀我人也 豈不大哉아하니라 然則雖有破斧缺斨之勞 而義有所不得辭矣 夫管蔡流言하여 以謗周公이어늘 而公 以六軍之衆으로 往而征之하시니 使其心 一有出於自私而不在於天下 則撫之雖勤하고 勞之雖至 而從役之士 豈能不怨也哉리오 今觀此詩하면 固足以見周公之心 大公至正하여 天下信其無有一毫自愛之私 抑又以見當是之時하여 雖被堅執銳之人이라도 亦皆能以周公之心爲心하여 而不自爲一身一家之計하니 蓋亦莫非聖人之徒也 學者於此 熟玩而有得焉이면 則其心正大하여 而天地之情 眞可見矣리라
旣破我斧又缺我
周公東征四國是시니
哀我人斯亦孔之샷다
賦也 鑿屬이라 善也
旣破我斧又缺我
周公東征四國是시니
哀我人斯亦孔之休샷다
賦也 木屬이라 斂而固之也 美也
破斧三章이니 章六句
范氏曰 象 日以殺舜爲事어늘 舜爲天子也則封之하시고 管蔡 啓商以叛이어늘 周公之爲相也則誅之하시니 迹雖不同이나 其道則一也 蓋象之禍 及於舜而已 舜封之 管蔡流言 將危周公以間王室하여 得罪於天下 周公誅之하시니 非周公誅之 天下之所當誅也 周公 豈得而私之哉시리오
[毛序] 破斧 美周公也 周大夫以惡四國焉하니라
역주
역주1 : 七羊反
역주2 : 巨宜反叶巨何反
역주3 : 五戈反
역주4 : 叶居何反
역주5 : 音求
역주6 : 在羞反

시경집전(상) 책은 2020.01.0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