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詩經集傳(上)

시경집전(상)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시경집전(상)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中谷有蓷〉
中谷有하니 其乾矣ㅣ로다
有女 호라
嘅其嘆矣호니遇人之艱難矣ㅣ로다
興也 鵻也 葉似萑하고 方莖白華하며 華生節間하니 卽今益母草也 別也 歎聲이라 艱難 窮厄也
○ 凶年饑饉 室家相棄하니 婦人覽物起興하여 而自述其悲歎之詞也
中谷有蓷니暵其ㅣ로다
有女仳離條其호라
條其歗矣호니遇人之不淑矣ㅣ로다
興也 長也 或曰 乾也 如脯之謂脩也 條然歗貌 蹙口出聲也 悲恨之深하여 不止於嘆矣 善也 古者 謂死喪饑饉 皆曰不淑이라하니 蓋以吉 慶爲善事하고 凶禍爲不善事 雖今人語라도 猶然也
○ 曾氏曰 凶年而遽相棄背하니 蓋衰薄之甚者어늘 而詩人乃曰遇斯人之艱難이라하고 遇斯人之不淑이라하여 而無怨懟過甚之辭焉하니 厚之至也니라
中谷有蓷니暵其濕矣ㅣ로다
有女仳離 其泣矣호라
啜其泣矣호니何嗟及矣리오
興也 暵濕者 旱甚則草之生於濕者亦不免也 泣貌 何嗟及矣 言事已至此하여 末如之何 窮之甚也
中谷有蓷三章이니 章六句
范氏曰 世治則室家相保者 上之所養也 世亂則室家相棄者 上之所殘也일새라 其使之也勤하고 其取之也厚하면 則夫婦日以衰薄하여 而凶年不免於離散矣리라 伊尹曰 匹夫匹婦不獲自盡이면 民主罔與成厥功이라하니 讀詩者 於一物失所 而知王政之惡하고 一女見棄 而知人民之困하나니 周之政荒民散하여 而將無以爲國 於此亦可見矣ㅣ로다
[毛序] 中谷有蓷 閔周也 夫婦日以衰薄하여 凶年饑饉 室家相棄爾
역주
역주1 : 吐雷反
역주2 : 呼但反
역주3 : 匹指反
역주4 : 口愛反
역주5 : 土丹反
역주6 : 叶式竹反
역주7 : 叶息六反
역주8 : 張劣反

시경집전(상) 책은 2020.01.0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