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詩經集傳(上)

시경집전(상)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시경집전(상)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鶴鳴〉
鶴鳴于九皐어든니라
魚潛在淵하나或在于渚니라
彼之園爰有樹하니其下維이니라
他山之石可以爲이니라
比也 鳥名이니 長頸, 竦身, 高脚이요 頂赤, 身白하고 頸尾黑하니 其鳴高亮하여 聞八九里 澤中水溢出所爲坎이니 從外數至九 喩深遠也 落也 礪石也
○ 此詩之作 不可知其所由 然必陳善納誨之辭也 蓋鶴鳴于九皐而聲聞于野 言誠之不可揜也 魚潛在淵而或在于渚 言理之無定在也 園有樹檀而其下維蘀 言愛當知其惡也 他山之石而可以爲錯 言憎當知其善也 由是四者하여 引而伸之하고 觸類而長之하면 天下之理 其庶幾乎뎌
鶴鳴于九皐어든聲聞于이로다
魚在于渚하나或潛在이니라
樂彼之園爰有樹檀하니其下維穀이니라
他山之石可以攻玉이니라
比也 一名楮이니 惡木也 錯也
○ 程子曰 玉之溫潤 天下之至美也 石之麤厲 天下之至惡也이나 兩玉相磨 不可以成器 以石磨之然後 玉之爲器 得以成焉하니 猶君子之與小人處也 橫逆侵加然後 脩省畏避하고 動心忍性하여 增益豫防하여 而義理生焉하고 道德成焉하니 吾聞諸邵子云이로라
鶴鳴二章이니 章九句
[毛序] 鶴鳴 誨宣王也
彤弓之什 十篇 四十章이요 二百五十九句
疑脫兩句하니 當爲二百六十一句
역주
역주1 : 音問
역주2 : 叶上與反
역주3 : 音洛
역주4 : 叶徒沿反
역주5 : 音託
역주6 : 七落反
역주7 : 叶鐵因反
역주8 : 叶一均反

시경집전(상) 책은 2020.01.0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