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詩經集傳(上)

시경집전(상)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시경집전(상)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汝墳〉
遵彼汝墳야伐其條호라
未見君子 호라
賦也 循也 汝水 出汝州天息山하여 逕蔡潁州하여 入淮 大防也 枝曰條 幹曰枚 飢意也 調 一作轄하니 重也
○ 汝旁之國 亦先被文王之化者 婦人喜其君子行役而歸하여 因記其未歸之時 思望之情如此하여 而追賦之也
遵彼汝墳야伐其條호라
旣見君子호니不我遐棄ㅣ로다
賦也 斬而復生曰肄 遠也
○ 伐其枚而又伐其肄 則踰年矣 至是 乃見其君子之歸하고 而喜其不遠棄我也
어늘王室如ㅣ로다
雖則如燬父母孔邇시니라
比也 魚名이니 身廣而薄하고 少力細鱗이라 赤也 魚勞則尾赤이라 魴尾本白而今赤이면 則勞甚矣 王室 指紂所都也 焚也 父母 指文王也이요 近也
○ 是時 文王 三分天下 有其二호되 而率商之叛國以事紂 汝墳之人 猶以文王之命으로 供紂之役이라 其家人 見其勤苦而勞之曰 汝之勞旣如此어늘 而王室之政 方酷烈未已 雖其酷烈而未已 然文王之德 如父母然하여 望之甚近하니 亦可以忘其勞矣 序所謂婦人能閔其君子로되 猶勉之以正者 蓋曰 雖其別離之久하여 思念之深이로되 而其所以相告語者 猶有尊君親上之意하고 而無情愛狎昵之私하니 則其德澤之深 風化之美 皆可見矣 一說 父母甚近하니 不可以懈於王事而貽其憂라하니 亦通이라
汝墳三章이니 章四句
[毛序] 汝墳 道化行也 文王之化 行乎汝墳之國하니 婦人能閔其君子로되 猶勉之以正也
역주
역주1 : 叶莫悲反
역주2 : 乃歷反
역주3 調 : 張留反
역주4 : 以自反
역주5 : 符方反
역주6 : 勅貞反
역주7 : 音毁下同

시경집전(상) 책은 2020.01.0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