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集註

논어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3. 子 曰 孟之反(은) 不伐이로다 奔而殿야() 將入門(에) 策其馬曰 非敢後也ㅣ라 馬不進也ㅣ라니라

13.공자께서 말씀하셨다. “맹지반(孟之反)은 자랑하지 않는 사람이구나. 싸움에 패해서 달아날 때 군대의 제일 후미에 있었는데 장차 도성 문으로 들어올 즈음에 말을 채찍질하면서 말하기를 ‘감히 제일 뒤에 후퇴하려 한 것이 아니라, 말이 나아가지 않았기 때문이다.’라고 하였다.”
[James Legge] The Master said, “Mang Chih-fan does not boast of his merit. Being in the rear on an occasion of flight, when they were about to enter the gate, he whipped up his horse, saying, 'It is not that I dare to be last. My horse would not advance.’”
孟之反 魯大夫 名側이라 胡氏曰 反 卽莊周所稱孟子反者是也 誇功也 敗走也 軍後曰殿이라 鞭也 戰敗而還 以後爲功하니 奔而殿이라 以此言으로 自揜其功也 事在哀公十一年하니라 ○ 謝氏曰 人能操無欲上人之心이면 則人欲日消하고 天理日明하여 而凡可以矜己誇人者 皆無足道矣이나 不知學者 欲上人之心 無時而忘也 若孟之反 可以爲法矣로다

논어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