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論語集註

논어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논어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 孔子[ㅣ] 曰 祿之去公室 五世矣 政逮於大夫 四世矣[로] 夫三桓之子孫 微矣니라

3.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녹(祿)이 제후[公室]에서 떠난 지 5대가 되었고 정사(政事)가 대부(大夫)에게 미친 지가 4대가 되었다. 그러므로 저 삼환(三桓), 곧 맹손(孟孫) 숙손(叔孫) 계손(季孫)의 자손(子孫)이 미약해진 것이다.”
[James Legge] Confucius said, “The revenue of the state has left the ducal house now for five generations. The government has been in the hands of the great officers for four generations. On this account, the descendants of the three Hwan are much reduced.”
魯自文公薨 公子遂殺子赤하고 立宣公하여 而君失其政으로 歷成襄昭定하여 凡五公이라 及也 自季武子始專國政으로 歷悼平桓子하여 凡四世 而爲家臣陽虎所執하니라 三桓 三家 皆桓公之後 以前章之說 推之而知其當然也 ○ 此章 專論魯事하니 疑與前章으로 皆定公時語 蘇氏曰 禮樂征伐 自諸侯出이면 宜諸侯之强也로되 而魯以失政하고 政逮於大夫 宜大夫之强也로되 而三桓以微 何也 强生於安하고 安生於上下之分定이어늘 今諸侯大夫 皆陵其上하니 則無以令其下矣 皆不久而失之也니라

논어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