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孟子集註

맹자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맹자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6. 孟子[ㅣ] 曰 天下之言性也 則故而己矣 故者 以利爲本이니라

26. 맹자께서 말씀하셨다. “천하에서 성(性)에 대해 말하는 것은 이미 드러난 자취를 따질 뿐이니, 이미 드러난 자취라는 것도 자연스러운 형세를 근본으로 삼는다.
[James Legge] Mencius said, 'All who speak about the natures of things, have in fact only their phenomena to reason from, and the value of a phenomenon is in its being natural.
集註
性者 人物所得以生之理也 故者 其已然之跡이니 若所謂天下之故者也 猶順也 語其自然之勢也 言 事物之理 雖若無形而難知이나 其發見之已然 則必有跡而易見이라 天下之言性者 但言其故而理自明니 猶所謂善言天者必有驗於人也이나 其所謂故者 又必本其自然之勢니 如人之善, 水之下여 非有所矯揉造作而然者也 若人之爲惡, 水之在山 則非自然之故矣니라
所惡於智者 爲其鑿也ㅣ니 如智者 若禹之行水也ㅣ면 則無惡於智矣리라 禹之行水也 行其所無事也ㅣ시니 如智者 亦行其所無事ㅣ면 則智亦大矣니라(리라)

지혜로운 자를 미워하는 까닭은 천착(穿鑿)하기 때문이니, 만일 지혜로운 자가 우왕(禹王)께서 물을 소통시키신 것처럼 하면, 지혜로움을 미워할 이유가 없을 것이다. 우왕께서 물을 소통시키신 것은 자연의 형세를 따라 아무 탈이 없는 바를 행하신 것이니, 만일 지혜로운 자가 또한 자연의 형세를 따라 아무 탈이 없는 바를 행한다면 그 지혜가 또한 클 것이다.
[James Legge] 'What I dislike in your wise men is their boring out their conclusions. If those wise men would only act as Yü did when he conveyed away the waters, there would be nothing to dislike in their wisdom. The manner in which Yü conveyed away the waters was by doing what gave him no trouble. If your wise men would also do that which gave them no trouble, their knowledge would also be great.
集註
天下之理 本皆利順이어늘 小智之人 務爲穿鑿니 所以失之 禹之行水 則因其自然之勢而導之 未嘗以私智穿鑿而有所事 是以 水得其潤下之性而不爲害也
天之高也 星辰之遠也ㅣ나(ㅣ라도) 苟求其故면(ㅣ면) 千歲之日至 可坐而致也ㅣ니라

비록 하늘이 높이 있고 별이 멀리 있으나, 진실로 이미 드러난 자취를 따진다면, 천 년 뒤의 동지(冬至)를 가만히 앉아서 알 수 있을 것이다.”
[James Legge] 'There is heaven so high; there are the stars so distant. If we have investigated their phenomena, we may, while sitting in our places, go back to the solstice of a thousand years ago.'
集註
天雖高고 星辰雖遠이나이나 求其已然之跡이면 則其運有常여 雖千歲之久라도 其日至之度 可坐而得이니 況於事物之近 若因其故而求之 豈有不得其理者而何以穿鑿爲哉리오 必言日至者 造歷者 以上古十一月甲子朔夜半冬至 爲歷元也 ○ 程子曰 此章 專爲智而發이니라 愚謂 事物之理 莫非自然이니 順而循之 則爲大智 若用小智而鑿以自私 則害於性而反爲不智 程子之言 可謂深得此章之旨矣로다

맹자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