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孟子集註

맹자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맹자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20. 孟子[ㅣ] 曰 人不足與適也ㅣ며 政不足間也ㅣ라(ㅣ오) 惟大人이(이아) 爲能格君心之非 君仁[이면] 莫不仁이오(며) 君義[면] 莫不義오(며) 君正[이면] 莫不正이니(이라) 一正君而國[이] 定矣니라(리라)

20. 맹자께서 말씀하셨다. “군주가 잘못 등용한 사람들에 대해 일일이 허물할 수도 없으며, 군주의 잘못된 정책에 대해 일일이 논란할 수도 없다. 오직 대인(大人)만이 임금의 나쁜 마음을 바로잡을 수 있다. 임금이 어질면 어질지 않은 사람이 없고, 임금이 의로우면 의롭지 않은 사람이 없고, 임금이 바르면 바르지 않은 사람이 없으니, 임금의 마음을 한번 바르게 하기만 하면 나라가 안정된다.”
[James Legge] Mencius said, 'It is not enough to remonstrate with a sovereign on account of the mal-employment of ministers, nor to blame errors of government. It is only the great man who can rectify what is wrong in the sovereign's mind. Let the prince be benevolent, and all his acts will be benevolent. Let the prince be righteous, and all his acts will be righteous. Let the prince be correct, and everything will be correct. Once rectify the ruler, and the kingdom will be firmly settled.'
集註
趙氏曰 適 過也 非也 正也 徐氏曰 格者 物之所取正也 書曰 格其非心이라하니라 愚謂 間字上 亦當有與字 言 人君用人之非 不足過讁이요 行政之失 不足非間이라 惟有大人之德이면 則能格君心之不正여 以歸于正여 而國無不治矣 大人者 大德之人이니 正己而物正者也 ○ 程子曰 天下之治亂 繫乎人君之仁與不仁耳 心之非 卽害於政이니 不待乎發之於外也 昔者 孟子三見齊王而不言事어시늘 門人 疑之한대 孟子曰 我先攻其邪心이라하시니 心旣正而後 天下之事 可從而理也 夫政事之失 用人之非 知者能更之고 直者能諫之이나 非心 存焉이면 則事事而更之라도 後復有其事여 將不勝其更矣 人人而去之라도 後復用其人여 將不勝其去矣 是以 輔相之職 必在乎格君心之非니 然後 無所不正이요 而欲格君心之非者 非有大人之德이면 則亦莫之能也니라

맹자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