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孟子集註

맹자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맹자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5. 孟子[ㅣ] 曰 人之所不學而能者 其良能也ㅣ오 所不慮而知者 其良知也ㅣ니라(ㅣ니)

15. 맹자께서 말씀하셨다. “사람들이 배우지 않아도 할 수 있는 것은 양능(良能)이요, 생각하지 않아도 알 수 있는 것은 양지(良知)이다.
[언해] 孟子ㅣ 샤 人의 學디 아니여도 能 바 그 良能이오 能려티 아니여도知 디 바 그 良知디니라
[James Legge] Mencius said, 'The ability possessed by men without having been acquired by learning is intuitive ability, and the knowledge possessed by them without the exercise of thought is their intuitive knowledge.
集註
良者 本然之善也 程子曰 良知, 良能 皆無所由니 乃出於天이요 不繫於人이니라
孩提之童 無不知愛其親也ㅣ며(며) 及其長也야(야) 無不知敬其兄也ㅣ니라

두세 살 먹은 아이라도 그 어버이를 사랑할 줄 모르는 이가 없으며, 장성해서는 그 형을 공경할 줄 모르는 이가 없다.
[언해] 孩提뎨옛 童이 그 親친愛욤을 아디 아니리 업스며 그 長홈애 믿처 그 兄 敬홈을 아디 아니리 업스니라
[James Legge] 'Children carried in the arms all know to love their parents, and when they are grown a little, they all know to love their elder brothers.
集註
孩提 二三歲之間 知孩笑可提抱者也 愛親, 敬長 所謂良知良能者也
親親(은) 仁也ㅣ오 敬長 義也ㅣ니 無他ㅣ라 達之天下也ㅣ니라

어버이를 친애함은 인(仁)이고, 어른을 공경함은 의(義)이니, 이는 다름이 아니라 온 천하 사람들 누구나 인과 의를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언해] 親친을 親친욤은 仁이오 長을 敬욤은 의니 他타ㅣ 업디라 天텬下하에 達달니라
[James Legge] 'Filial affection for parents is the working of benevolence. Respect for elders is the working of righteousness. There is no other reason for those feelings;-- they belong to all under heaven.'
集註
言 親親, 敬長 雖一人之私이나 達之天下여 無不同者 所以爲仁義也니라

맹자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