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孟子集註

맹자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맹자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6. 萬章 問曰 人[이] 有言호 至於禹而德衰야 不傳於賢而傳於子ㅣ라니 有諸잇가 孟子[ㅣ] 曰 否ㅣ라 不然也ㅣ라[이] 與賢則與賢고[이] 與子則與子ㅣ니라(ㅣ니) 昔者[애] 薦禹於天十有七年애(에)[이]커시늘(커시) 三年之喪[을]고 避舜之子於陽城이러시니 天下之民 從之를() 若堯崩之後[에] 不從堯之子而從舜也니라(ㅣ러라) 薦益於天七年애(에)커시늘(커시) 三年之喪[을]고 避禹之子於箕山之陰이러니 朝覲訟獄者 不之益而之啓曰 吾君之子也ㅣ라며 謳歌者 不謳歌益而謳歌啓曰 吾君之子也ㅣ라니라

6. 만장이 여쭈었다. “사람들이 말하기를 ‘우(禹)임금 때에 이르러 덕이 쇠해져서 현자(賢者)에게 천자의 지위를 전하지 않고 자식에게 전했다.’ 하니, 그런 일이 있습니까?” 맹자께서 말씀하셨다. “아닐세. 그렇지 않네. 하늘이 현자에게 주게 하면 현자에게 주고, 하늘이 자식에게 주게 하면 자식에게 주는 것이네. 옛날에 순임금께서 우를 하늘에 천거하신 지 17년 만에 순임금께서 붕어하시자, 우가 3년상을 마치고 순임금의 아들을 피해 양성(陽城)으로 갔는데, 천하의 백성들이 우를 따르기를 요임금께서 붕어한 뒤에 요임금의 아들을 따르지 않고 순을 따른 것처럼 하였네. 우임금께서 익(益)을 하늘에 천거하신 지 7년 만에 우임금께서 붕어하시자, 익이 3년상을 마치고 우임금의 아들을 피해 기산(箕山)의 북쪽으로 갔는데, 조회하고 소송하는 자들이 익에게 가지 않고 계(啓)에게 가서 말하기를 ‘우리 임금님의 아들이시다.’ 하였으며, 덕을 칭송하여 노래하는 자들이 익을 칭송하여 노래하지 않고 계를 칭송하여 노래하며 말하기를 ‘우리 임금님의 아들이시다.’ 하였네.
[James Legge] Wan Chang asked Mencius, saying, 'People say, "When the disposal of the kingdom came to Yü, his virtue was inferior to that of Yâo and Shun, and he transmitted it not to the worthiest but to his son." Was it so?' Mencius replied, 'No; it was not so. When Heaven gave the kingdom to the worthiest, it was given to the worthiest. When Heaven gave it to the son of the preceding sovereign, it was given to him. Shun presented Yü to Heaven. Seventeen years elapsed, and Shun died. When the three years' mourning was expired, Yü withdrew from the son of Shun to Yang-ch'ang. The people of the kingdom followed him just as after the death of Yâo, instead of following his son, they had followed Shun. Yü presented Yî to Heaven. Seven years elapsed, and Yü died. When the three years' mourning was expired, Yî withdrew from the son of Yü to the north of mount Ch'î. The princes, repairing to court, went not to Yî, but they went to Ch'î. Litigants did not go to Yî, but they went to Ch'î, saying, "He is the son of our sovereign;" the singers did not sing Yî, but they sang Ch'î, saying, "He is the son of our sovereign."
集註
陽城, 箕山之陰 皆嵩山下深谷中可藏處 禹之子也 楊氏曰 此語 孟子必有所受이나 不可考矣로다 但云 天與賢則與賢고 天與子則與子라하시니 可以見堯舜禹之心 皆無一毫私意也시니라
丹朱之不肖 舜之子 亦不肖며 舜之相堯 禹之相舜也 歷年[이]야 施澤於民고[]야 能敬承繼禹之道며(시며) 益之相禹也 歷年[이]야 施澤於民 未久니 舜禹益相去久遠 其子之賢不肖 皆天也니라(ㅣ라) 非人之所能爲也ㅣ니 莫之爲而爲者 天也ㅣ오(ㅣ며) 莫之致而至者 命也ㅣ니라

요임금의 아들 단주(丹朱)가 불초하였던 것처럼 순임금의 아들 또한 불초하였고, 순이 요임금을 도운 것과 우가 순임금을 도운 것은 지나온 햇수가 길어서 그만큼 백성들에게 은택을 베푼 지가 오래되었고, 우임금의 아들 계는 현명하여 우임금의 도를 공경히 계승할 수 있었으며, 익이 우임금을 도운 것은 지나온 햇수가 짧아서 그만큼 백성들에게 은택을 베푼 지가 오래지 않았네. 순‧우‧익이 임금을 도운 기간에 길고 짧은 차이가 있는 것과, 그 아들이 어질고 불초한 차이가 있는 것은 모두 하늘의 뜻이니, 사람의 힘으로 할 수 있는 것이 아닐세. 일부러 그렇게 하지 않았는데도 저절로 그렇게 되는 것이 하늘의 뜻이고, 일부러 오게 하지 않았는데도 저절로 오는 것이 명(命)이네.
[James Legge] 'That Tan-chû was not equal to his father, and Shun's son not equal to his; that Shun assisted Yâo, and Yü assisted Shun, for many years, conferring benefits on the people for a long time; that thus the length of time during which Shun, Yü, and Yî assisted in the government was so different; that Ch'î was able, as a man of talents and virtue, reverently to pursue the same course as Yü; that Yî assisted Yü only for a few years, and had not long conferred benefits on the people; that the periods of service of the three were so different; and that the sons were one superior, and the other superior:-- all this was from Heaven, and what could not be brought about by man. That which is done without man's doing is from Heaven. That which happens without man's causing is from the ordinance of Heaven.
集註
堯舜之子 皆不肖고 而舜禹之爲相니 此堯舜之子所以不有天下고 而舜禹有天下也 禹之子고 而益相 不久니 此啓所以有天下고 而益不有天下也이나 此皆非人力所爲而自爲 非人力所致而自至者 蓋以理言之 謂之天이요 自人言之 謂之命이니 其實則一而已니라
匹夫而有天下者 德必若舜禹(ㅣ오) 而又有天子[ㅣ] 薦之者ㅣ니(ㅣ라)[로] 仲尼 不有天下시니라

평민으로서 천하를 소유하려면 덕이 반드시 순이나 우와 같아야 하고, 또 천자의 추천도 있어야 한다네. 그러므로 공자께서 천하를 소유하지 못하신 것이네.
[James Legge] 'In the case of a private individual obtaining the throne, there must be in him virtue equal to that of Shun or Yü; and moreover there must be the presenting of him to Heaven by the preceding sovereign. It was on this account that Confucius did not obtain the throne.
集註
孟子因禹益之事여 歷擧此下兩條여 以推明之시니라 言 仲尼之德 雖無媿於舜禹 而無天子薦之者 不有天下시니라
繼世以有天下애() 天之所廢(ㅣ) 必若桀紂者也ㅣ니[로] 益, 伊尹, 周公 不有天下시니라

대를 이어 천하를 소유하였는데도 하늘이 임금을 폐하는 것은 반드시 폭군 걸(桀)이나 주(紂)와 같은 경우일세. 그러므로 익(益)과 이윤(伊尹)과 주공(周公)이 천하를 소유하지 못한 것이네.
[James Legge] 'When the kingdom is possessed by natural succession, the sovereign who is displaced by Heaven must be like Chieh or Châu. It was on this account that Yî, Î Yin, and Châu-kung did not obtain the throne.
集註
繼世而有天下者 其先世皆有大功德於民이라 必有大惡如桀紂라야 則天乃廢之 如啓及太甲成王 雖不及益伊尹周公之賢聖이나 但能嗣守先業이면 則天亦不廢之 益伊尹周公 雖有舜禹之德이나 而亦不有天下시니라
伊尹 相湯여 以王於天下ㅣ러니(니)[이]커시늘(커시) 太丁(은) 未立고 外丙(은) 二年이오 仲壬(은) 四年이러니 太甲 顚覆湯之典刑이어늘(이어) 伊尹 放之於桐三年대 太甲 悔過야(샤) 自怨自艾야(샤) 於桐 處仁遷義三年야(에) 以聽伊尹之訓己也야 復歸于亳시니라(시다)

이윤이 탕(湯)임금을 도와 천하에 왕업을 이루게 하였는데, 탕임금께서 붕어하신 뒤에 태정(太丁)은 즉위하지 못한 채 죽었고, 외병(外丙)은 재위 2년 만에 죽었으며, 중임(仲壬)은 재위 4년 만에 죽었네. 태정의 아들 태갑(太甲)이 즉위하였는데, 태갑이 탕임금의 법도를 전복시키자 이윤이 그를 탕임금의 묘소가 있는 동(桐) 땅에 3년 동안 유폐시켰네. 그러자 태갑이 자신의 과오를 뉘우치고 자신을 원망하고 다스려서, 동 땅에서 3년 동안 인(仁)에 근거하고 의(義)로 옮겨갔으며, 이윤이 자기를 훈계한 것을 따랐네. 그리하여 다시 수도인 박(亳)으로 돌아왔네.
[James Legge] 'Î Yin assisted T'ang so that he became sovereign over the kingdom. After the demise of T'ang, T'âi-ting having died before he could be appointed sovereign, Wâ'i-ping reigned two years, and Chung-zin four. T'âi-chiâ was then turning upside down the statutes of T'ang, when Î Yin placed him in T'ung for three years. There T'âi-chiâ repented of his errors, was contrite, and reformed himself. In T'ung be came to dwell in benevolence and walk in righteousness, during those threee years, listening to the lessons given to him by Î Yin. Then Î Yin again returned with him to Po.
集註
承上文여 言伊尹不有天下之事시니라 趙氏曰 太丁 湯之太子 未立而死고 外丙 立二年이요 仲壬 立四年이니 皆太丁弟也 太甲 太丁子也라하고 程子曰 古人 謂歲爲年니 湯崩時 外丙 方二歲 仲壬 方四歲 惟太甲差長이라 立之也라하시니 二說 未知孰是 顚覆 壞亂也 典刑 常法也 湯墓所在 治也 說文云 芟草也라하니 蓋斬絶自新之意 商所都也
周公之不有天下(ㅣ) 猶益之於夏 伊尹之於殷也ㅣ니라

주공이 천하를 소유하지 못한 것은, 익이 하나라에서 그러했던 것이나 이윤이 은나라에서 그러했던 것과 같은 이유이네.
[James Legge] 'Châu-kung not getting the throne was like the case of Yî and the throne of Hsiâ, or like that of Î Yin and the throne of Yin.
集註
復言周公所以不有天下之意시니라
孔子[ㅣ] 曰 唐虞고(시고) 夏后, 殷, 周니(시니) 其義[ㅣ] 一也ㅣ라시니라

그러므로 공자께서 말씀하시기를 ‘요임금과 순임금께서는 현자에게 선위(禪位)하셨고, 하‧은‧주는 아들에게 계승시켰으나 그 도리는 같다.’ 하셨네.”
[James Legge] 'Confucius said, "T'ang and Yü resigned the throne to their worthy ministers. The sovereign of Hsiâ and those of Yin and Châu transmitted it to their sons. The principle of righteousness was the same in all the cases."'
集註
受也 或禪或繼 皆天命也 聖人 豈有私意於其間哉시리오○ 尹氏曰 孔子曰 唐虞고 夏后殷周니 其義一也라하시고 孟子曰 天 與賢則與賢고 與子則與子라하시니 知前聖之心者 無如孔子 繼孔子者 孟子而已矣시니라

맹자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