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孟子集註

맹자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맹자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8. 沈同 以其私問曰 燕可伐與잇가 孟子[ㅣ] 曰 可니라(니) 子噲[도] 不得與人燕이며 子之[도] 不得受燕於子噲 有仕於此ㅣ어든 而子[ㅣ] 悅之야 不告於王而私與之吾子之祿爵이어든 夫士也ㅣ(도) 亦無王命而私受之於子(ㅣ면) 則可乎 何以異於是리오

8. 제나라 신하 심동(沈同)이 사적(私的)인 자격으로 물었다. “연(燕)나라를 정벌(征伐)해도 됩니까?” 맹자께서 말씀하셨다. “해도 됩니다. 연나라 왕 자쾌(子噲)도 남에게 연나라를 줄 수 없으며, 연나라 재상 자지(子之)도 자쾌에게 연나라를 받을 수 없습니다. 여기에 벼슬할 만한 선비가 있는데, 당신이 그를 좋아해서 왕에게 아뢰지도 않고 사사로이 그에게 당신의 벼슬과 녹(祿)을 주고, 그 선비 또한 왕명(王命) 없이 사사로이 그것을 당신에게서 받는다면 되겠습니까? 자쾌가 자지에게 연나라를 준 것이 어찌 이와 다르겠습니까?”
[James Legge] Shan T'ung, on his own impulse, asked Mencius, saying, 'May Yen be smitten?' Mencius replied, 'It may. Tsze-k'wâi had no right to give Yen to another man, and Tsze-chih had no right to receive Yen from Tsze-k'wâi. Suppose there were an officer here, with whom you, Sir, were pleased, and that, without informing the king, you were privately to give to him your salary and rank; and suppose that this officer, also without the king's orders, were privately to receive them from you-- would such a transaction be allowable? And where is the difference between the case of Yen and this?'
集註
沈同 齊臣이라 以私問 非王命也 子噲, 子之 事見前篇니라 諸侯 土地人民 受之天子고 傳之先君니 私以與人이면 則與者受者皆有罪也 爲官也 卽從仕之人也
齊人 伐燕이어늘(이어) 問曰 勸齊伐燕이라니 有諸잇가 曰 未也ㅣ라 沈同 問燕可伐與아야늘(아야)[ㅣ] 應之曰 可ㅣ라호니 彼然而伐之也ㅣ로다 彼如曰 孰可以伐之오면 則將應之曰 爲天吏則可以伐之라호리라(라호리니) 今有殺人者ㅣ어든 問之曰 人可殺與아면 則將應之曰 可ㅣ라호리니(ㅣ라고) 彼如曰 孰可以殺之오면 則將應之曰 爲士師則可以殺之라호리라(라호리니)[에] 以燕伐燕이어니 何爲勸之哉리오

제나라 사람이 연나라를 정벌하자, 어떤 자가 물었다. “제나라를 권하여 연나라를 치게 하셨다는데, 그런 일이 있습니까?” 맹자께서 말씀하셨다. “아닐세. 심동이 ‘연나라를 정벌해도 됩니까?’ 하고 묻기에 내가 대답하기를 ‘됩니다.’ 하였더니, 그 사람이 내 말을 옳게 여겨 정벌한 것이네. 그 사람이 만일 ‘누구에게 연나라를 정벌할 자격이 있습니까?’ 하고 물었더라면, 나는 ‘하늘의 명을 받은 자라면 정벌할 수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였을 것이네. 지금 여기에 사람을 죽인 자가 있는데, 어떤 사람이 나에게 ‘그 살인자를 죽여도 됩니까?’ 하고 물으면, 나는 곧 ‘된다.’고 대답할 것이네. 그 사람이 만일 ‘누구에게 그를 죽일 자격이 있습니까?’ 하고 물으면, 나는 ‘옥사(獄事)를 다스리는 사사(士師)라면 죽일 자격이 있다.’고 대답할 것이네. 그런데 지금은 곧 연나라가 연나라를 정벌하는[以燕伐燕] 격이니, 내 어찌하여 정벌하라고 권했겠는가?”
[James Legge] The people of Ch'î smote Yen. Some one asked Mencius, saying, 'Is it really the case that you advised Ch'î to smite Yen?' He replied, 'No. Shan T'ung asked me whether Yen might be smitten, and I answered him, "It may." They accordingly went and smote it. If he had asked me-- "Who may smite it?" I would have answered him, "He who is the minister of Heaven may smite it." Suppose the case of a murderer, and that one asks me-- "May this man be put to death?" I will answer him-- "He may." If he ask me-- "Who may put him to death?" I will answer him, "The chief criminal judge may put him to death." But now with one Yen to smite another Yen:-- how should I have advised this?'
集註
天吏 解見上篇니라 言 齊無道與燕無異니 如以燕伐燕也 史記 亦謂孟子勸齊伐燕이라하니 蓋傳聞此說之誤니라 ○ 楊氏曰 燕固可伐矣 孟子曰 可라하시니 使齊王 能誅其君, 弔其民이면 何不可之有리오 乃殺其父兄고 虜其子弟而後 燕人畔之어늘 乃以是 歸咎孟子之言이면 則誤矣니라

맹자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