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孟子集註

맹자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맹자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35. 孟子[ㅣ] 曰 養心 莫善於寡欲니 其爲人也 寡欲이면 雖有不存焉者ㅣ라도(ㅣ나) 寡矣 其爲人也 多欲이면 雖有存焉者ㅣ라도(ㅣ나) 寡矣니라

35. 맹자께서 말씀하셨다. “마음을 기르는 것은 욕심을 적게 하는 것보다 더 좋은 것이 없다. 그 사람됨이 욕심이 적으면 비록 본마음이 보존되지 못한 것이 있다 하더라도 보존되지 못한 것이 적을 것이고, 사람됨이 욕심이 많으면 비록 본마음이 보존된 것이 있더라도 보존된 것이 적을 것이다.”
[언해] 孟子ㅣ 샤 心심을 養홈이 欲욕을 寡과히 홈만 善션 이 업니 그 人이로옴이 欲욕이 寡과면 비록 存존티 아니홈이 이실띠라도 寡과고 그 人이로옴이 欲욕이 하면 비록 存존홈이 이실띠라도 寡과니라
[James Legge] Mencius said, 'To nourish the mind there is nothing better than to make the desires few. Here is a man whose desires are few:-- in some things he may not be able to keep his heart, but they will be few. Here is a man whose desires are many:-- in some things he may be able to keep his heart, but they will be few.'
集註
如口鼻耳目四支(肢)之欲이니 雖人之所不能無이나 多而不節이면 未有不失其本心者 學者所當深戒也니라 程子曰 所欲 不必沈溺이요 只有所向이면 便是欲이니라

맹자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