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孟子集註

맹자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맹자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9. 孟子[ㅣ] 謂宋句踐曰 子[ㅣ] 好遊乎[ㅣ] 語子遊호리라

9. 맹자께서 송구천(宋句踐)에게 말씀하셨다. “그대는 유세(遊說)하는 것을 좋아하는가? 내 그대에게 유세하는 방법에 대해 말해주겠네.
[James Legge] Mencius said to Sung Kâu-ch'ien, 'Are you fond, Sir, of travelling to the different courts? I will tell you about such travelling.
集註
이요 句踐이라 遊說
人知之라도 亦囂囂며 人不知라도 亦囂囂ㅣ니라

남이 알아주더라도 자족(自足)하고, 남이 알아주지 않더라도 자족해야 하네.”
[James Legge] 'If a prince acknowledge you and follow your counsels, be perfectly satisfied. If no one do so, be the same.'
集註
趙氏曰 囂囂 自得無欲之貌
曰 何如ㅣ라(ㅣ라사) 斯可以囂囂矣잇고(리잇고) 曰 尊德樂義(면) 則可以囂囂矣니라

송구천이 물었다. “어떻게 해야 자족할 수 있습니까?” 맹자께서 대답하셨다. “덕(德)을 높이고 의(義)를 즐거워하면 자족할 수 있네.
[James Legge] Kâu-ch'ien said, 'What is to be done to secure this perfect satisfaction?' Mencius replied, 'Honour virtue and delight in righteousness, and so you may always be perfectly satisfied.
集註
謂所得之善이니 尊之 則有以自重而不慕乎人爵之榮이요 謂所守之正이니 樂之 則有以自安而不徇乎外物之誘矣니라
[로] 窮不失義며 達不離道ㅣ니라

그러므로 선비는 곤궁해도 의를 잃지 않으며, 출세해도 도(道)를 떠나지 않는다네[士 窮不失義 達不離道].
[James Legge] 'Therefore, a scholar, though poor, does not let go his righteousness; though prosperous, he does not leave his own path.
集註
言 不以貧賤而移고 不以富貴而淫이니 尊德樂義 於行事之實也니라
窮不失義(라)[로] 士得己焉고(이오) 達不離道(ㅣ라)[로] 民不失望焉이니라

곤궁해도 의를 잃지 않기 때문에 선비가 자신의 지조를 지키고, 출세해도 도를 떠나지 않기 때문에 백성들이 실망하지 않는다네.
[James Legge] 'Poor and not letting righteousness go;-- it is thus that the scholar holds possession of himself. Prosperous and not leaving the proper path;-- it is thus that the expectations of the people from him are not disappointed.
集註
得己 言不失己也 民不失望 言人素望其興道致治러니 而今果如所望也
古之人 得志얀 澤加於民고 不得志얀 修身見於世니 窮則獨善其身고 達則兼善天下ㅣ니라(니라)

옛사람들은 자신의 뜻을 이루면 은택이 백성에게 더해지고, 자신의 뜻을 이루지 못하면 몸을 닦아 세상에 자신을 드러냈으니, 곤궁하면 홀로 자기 몸을 선(善)하게 하고[獨善其身], 출세하면 천하 사람들을 모두 선하게 하였네[兼善天下].”
[James Legge] 'When the men of antiquity realized their wishes, benefits were conferred by them on the people. If they did not realize their wishes, they cultivated their personal character, and became illustrious in the world. If poor, they attended to their own virtue in solitude; if advanced to dignity, they made the whole kingdom virtuous as well.'
集註
謂名實之顯著也 又言 士得己, 民不失望之實이니라○ 此章 言 內重而外輕이면 則無往而不善이니라

맹자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