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孟子集註

맹자집주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맹자집주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12. 孟子[ㅣ] 曰 居下位而不獲於上이면 民不可得而治也ㅣ리라(ㅣ리니) 獲於上 有道니 不信於友ㅣ면 弗獲於上矣리라(오) 信於友 有道니 事親弗悅이면 弗信於友矣리라(오) 悅親 有道니 反身不誠이면 不悅於親矣리라(오) 誠身 有道니 不明乎善이면 不誠其身矣리라

12. 맹자께서 말씀하셨다. “아랫자리에 있으면서 윗사람에게 신임을 얻지 못하면 백성을 다스리지 못할 것이다. 윗사람에게 신임을 얻는 데 방법이 있으니, 벗에게 믿음을 얻지 못하면 윗사람의 신임을 얻지 못할 것이다. 벗에게 믿음을 얻는 데 방법이 있으니, 어버이를 섬겨 기쁘게 하지 못하면 벗에게 믿음을 얻지 못할 것이다. 어버이를 기쁘게 하는 데 방법이 있으니, 자신을 반성해보아 진실하지 못하면 어버이를 기쁘게 하지 못할 것이다. 자신을 반성하여 진실하게 하는 데 방법이 있으니, 선(善)을 밝게 알지 못하면 자신을 성실하게 하지 못할 것이다.
[James Legge] Mencius said, 'When those occupying inferior situations do not obtain the confidence of the sovereign, they cannot succeed in governing the people. There is a way to obtain the confidence of the sovereign:-- if one is not trusted by his friends, he will not obtain the confidence of his sovereign. There is a way of being trusted by one's friends:-- if one do not serve his parents so as to make them pleased, he will not be trusted by his friends. There is a way to make one's parents pleased:-- if one, on turning his thoughts inwards, finds a want of sincerity, he will not give pleasure to his parents. There is a way to the attainment of sincerity in one's self:-- if a man do not understand what is good, he will not attain sincerity in himself.
集註
獲於上 得其上之信任也 實也 反身不誠 反求諸身而其所以爲善之心 有不實也 不明乎善 不能卽事窮理여 無以眞知善之所在也 游氏曰 欲誠其意인댄 先致其知 不明乎善이면 不誠乎身矣리라 學至於誠身이면 則安往而不致其極哉리오 以內則順乎親이요 以外則信乎友 以上則可以得君이요 以下則可以得民矣리라
是故[로] 誠者 天之道也ㅣ오 思誠者 人之道也ㅣ니라

그러므로 성실함 그 자체는 하늘의 도이고, 성실함을 추구하는 것은 사람의 도이다.
[James Legge] 'Therefore, sincerity is the way of Heaven. To think how to be sincere is the way of man.
集註
誠者 理之在我者 皆實而無僞 天道之本然也 思誠者 欲此理之在我者 皆實而無僞 人道之當然也
至誠而不動者 未之有也ㅣ니(ㅣ며) 不誠이면(이오) 未有能動者也ㅣ니라

지극히 성실하면서 남을 감동시키지 못하는 경우는 있지 않으니, 성실하지 못하면서 남을 감동시킬 수 있는 자는 있지 않다.”
[James Legge] Never has there been one possessed of complete sincerity, who did not move others. Never has there been one who had not sincerity who was able to move others.'
集註
極也 楊氏曰 動 便是驗處 若獲乎上, 信乎友, 悅於親之類 是也 ○ 此章 述中庸孔子之言니 見思誠爲修身之本이요 而明善又爲思誠之本이니 乃子思所聞於曾子 而孟子所受乎子思者 亦與大學相表裏니 學者宜潛心焉이니라

맹자집주 책은 2019.04.2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