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古文眞寶前集

고문진보전집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고문진보전집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山中對酌
李白
兩人對酌山花開하니
一盃一盃復一盃
我醉欲眠君且去하여
明朝有意抱琴來하라
산중에서 對酌하다
이백
두 사람 대작하는데 산꽃 피었으니
한 잔 한 잔 다시 한 잔 드노라.
내 취하여 자고 싶으니 그대 우선 돌아가
내일 아침 뜻이 있거든 거문고 안고 다시 오게나.
賞析
이 시는《李太白集》23권에 실려 있는데, 제목이〈山中與幽人對酌〉으로 되어 있다. 산중에서 幽人과 대작하여 취한 뒤에 객을 사절하는 내용으로, 이백의 진솔함을 느끼게 한다. 幽人은 隱士 등을 일컫는다.
동영상 재생
1 산중대작 388

고문진보전집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