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古文眞寶後集

고문진보후집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고문진보후집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後出師表〉
諸葛亮
先帝慮漢賊不兩立하고 王業不偏安이라 託臣以討賊也하시니 以先帝之明으로 量臣之才 固知臣伐賊 才弱敵强也 然不伐賊이면 王業亦亡하리니 惟坐而待亡으론 孰與伐之리오 是故 託臣而弗疑也시니이다 臣受命之日 寢不安席하고 食不甘味하여 思惟北征이면 宜先入南이라 五月渡瀘하여 深入不毛하여 幷日而食하니 臣非不自惜也로되 顧王業不可得偏安於蜀都 冒危難하여 以奉先帝之遺意어늘 而議者謂爲非計라하니이다 今賊 適疲於西하고 又務於東하니 兵法 乘勞라하니 此進趨之時也 謹陳其事如左하노이다
高帝明竝日月하시고 謀臣淵深이나 然涉險被創하여 危然後安이러니 今陛下未及高帝하시고 謀臣不如良平이어늘 而欲以長策取勝하여 坐定天下하시니 臣之未解一也니이다 劉繇 王朗 各據州郡하여 論安言計 動引聖人이로되 群疑滿腹하고 衆難塞胸하여 今歲不戰하고 明年不征이라가 使孫策坐大하여 遂幷江東하니 臣之未解二也니이다
曹操智計殊絶於人하여 其用兵也 髣髴孫吳 然困於南陽하고 險於烏巢하고 危於祁連하고 偪於黎陽하고 幾敗北山하고 殆死潼關하여 然後僞定一時爾어늘 況臣才弱而欲以不危而定之하니 臣之未解三也니이다 曹操五攻昌霸不下하고 四越巢湖不成하고 任用李服而李服圖之하고 委任夏侯而夏侯敗亡하니 先帝每稱操爲能이나 猶有此失이어든 況臣駑下 何能必勝이리오 臣之未解四也니이다
自臣到漢中으로 中間朞年耳 然喪趙雲 陽群 馬玉 閻芝 丁立 白壽 劉郃 鄧銅等 及曲長屯將七十餘人 突將 無前 賨叟 靑羌 散騎 武騎一千餘人하니 此皆數十年之內 所糾合四方之精銳 非一州之所有 若復數年이면 則損三分之二也리니 當何以圖敵이리오 臣之未解五也니이다 今民窮兵疲라도 而事不可息이니 事不可息이면 則住與行 勞費正等이어늘 而不及蚤圖之하고 欲以一州之地 與賊持久하니 臣之未解六也니이다
夫難平者 事也 先帝敗軍於楚하시니 當此時하여 曹操拊手하여 謂天下已定이러니이나 先帝東連吳越하고 西取巴蜀하며 擧兵北征 夏侯授首하니 此操之失計 而漢事將成也이나 吳更違盟하여 關羽毁敗하고 秭歸蹉跌하며 曹丕稱帝하니 凡事如是하여 難可逆見이니이다 臣鞠躬盡瘁하여 死而後已 至於成敗利鈍하여는 非臣之明所能逆覩也로소이다

고문진보후집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