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古文眞寶前集

고문진보전집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고문진보전집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醉歌行
杜甫
甫從姪杜勤 下第歸鄕한대 甫於長安 醉中作하니라
二十作文賦하니
汝更少年能綴文이라
總角草書又神速하니
世上兒子徒紛紛이라
作駒已汗血이요
擧翮連靑雲이라

이라
只今年纔十六七
射策君門期第一이라
眞自知
이라
偶然擢秀非難取
會是排風有毛質이라
汝身已見唾成珠하니

春光淡沱秦하니
渚蒲芽白水荇靑이라
風吹客衣日杲杲
樹攪離思花冥冥이라
酒盡沙頭雙玉甁하니
衆賓皆醉我獨醒이라
乃知貧賤別更苦하니
呑聲躑躅涕淚零이라
취하여 부른 노래
두보
杜甫의 종질인 杜勤이 낙방하고 고향으로 돌아가자, 두보가 長安에서 취중에 이 글을 지었다.
陸機는 이십 세에 文賦 지었는데
너는 더 어린 나이에 文章을 잘 엮누나.
總角에 草書를 또 신속히 쓰니
세상의 아이들 한갓 분분할 뿐이네.
화류는 망아지였을 때에도 이미 피땀 흘리고
사나운 새는 한 번 날개 펼치면 푸른 구름과 맞닿는다네.
詞源은 三峽의 물 거꾸로 흐르는 듯하고
筆陣은 홀로 천 명의 적군 쓸어버릴 기세라오.
지금 나이 겨우 십육칠 세에
궁궐문에서 射策하여 제일을 기약하였네.
옛날에 버들잎 백발백중시켰음 내 참으로 알고 있으니
잠시 霜蹄가 넘어짐 잘못이 되지 않는다오.
우연히 秀才로 뽑힘 취하기 어렵지 않으니
마침내 바람 밀치고 높이 날 자질 있어라.
너의 몸 이미 침을 뱉으면 진주 같은 문장 이룸을 보니
너의 伯父인 내가 어이하면 머리가 칠흑처럼 검어지겠는가.
봄빛이 長安의 東亭에 살랑거리니
물가의 창포싹 희고 물의 마름 파랗구나.
바람이 나그네 옷자락 날리는데 해는 높이 떠 있고
나무는 이별의 시름 어지럽히는데 꽃은 자욱하누나.
술은 백사장 머리에서 한 쌍의 옥병 다하였으니
손님들 모두 취하였으나 나만은 깨어 있다오.
이제야 빈천한 사람의 작별 더욱 괴로움 알겠으니
소리 삼켜 흐느끼며 머뭇거리니 눈물만 떨어지네.
賞析
《杜少陵集》3권에 실려 있는 바, 두보의 從姪인 杜勤이 과거에 낙방하여 고향으로 돌아가자, 두보가 長安에서 醉中에 이 詩를 지어 작별하고 훗날 반드시 뜻을 이루기를 기원한 내용이다. 이 시는 세 가지 韻을 쓰고 있는데, 韻이 바뀔 때마다 시의 내용도 따라서 바뀌었는 바, 첫 단락에서는 조카 杜勤의 文才를 노래하였고, 둘째 단락에서는 科擧에 낙방한 것을 위로하였으며, 셋째 단락에서는 離別을 슬퍼하였다.
李奎報〈1168(의종 22)-1241(고종 28)〉의《東國李相國集》全集 1권과 17권, 李敏求 〈1589(선조 22)-1670(현종 11)〉의《東州集》詩集 2권 등에도 醉興을 읊은 제목의 시가 실려 있다.
역주
역주1 陸機 : 晉나라의 文章家로 字가 士衡인데 어려서부터 문장을 잘하여 이름을 떨쳤으며 太子洗馬와 著作郞을 지냈다.
역주2 驊騮 : 駿馬의 이름으로 騮는 붉은 몸에 갈기가 검은 월다말이다.
역주3 鷙鳥 : 매나 독수리 따위의 猛禽類를 이른다.
역주4 詞源倒流三峽水 : 詞源은 문장이 滔滔하게 끊임없이 이어지는 것을 비유하며, 三峽은 중국 瞿塘峽ㆍ巫峽ㆍ西陵峽으로 물이 세차게 흐르기 때문에 도도한 문장을 비유한 것이다.
역주5 筆陣獨掃千人軍 : 문장의 기세나 書法의 運筆을 軍陣에 비유한 것이다.
역주6 穿楊葉 : 활 솜씨가 매우 정교함을 비유한 것으로, 戰國時代 楚나라의 養由基는 1백 보 거리에서 버들잎을 쏘면 백발백중이었다고 한다.《戰國策 西周策》
역주7 暫蹶霜蹄未爲失 : 霜蹄는 말발굽으로 駿馬를 뜻하는 바, 科擧에서 한번 落榜하는 것도 나쁠 것이 없다는 뜻이다.
역주8 汝伯何由髮如漆 : 너의 伯父인 내가 어떻게 하면 다시 젊어져서 훗날 네가 功名을 드날리는 것을 볼 수 있겠는가 하여 자신의 늙음을 탄식한 것이다.
역주9 東亭 : 長安의 城門 밖에 있는 亭子로 送別하는 장소이다.

고문진보전집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