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古文眞寶前集

고문진보전집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고문진보전집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陶淵明寫眞圖
謝薖(幼槃)
淵明歸去潯陽曲하여
杖藜蒲鞵巾一幅이라
陰陰老樹囀黃鸝
艶艶東籬粲霜菊이라
世紛無盡過眼空이요
生事不豐隨意足이라
廟堂之姿老하니
이라
大兒頑鈍懶詩書하고
小兒嬌癡愛梨栗이라
老妻日暮荷鋤歸하니
欣然一笑共이라
哦詩未遣愁肝腎하니
醉裏呼兒供紙筆이라
時時得句輒寫之하니
五言平淡用一律이라
田家酒熟夜打門하니
頭上自有漉酒巾이라
老農時問桑麻長하고
提壺挈榼來相親이라
一樽徑醉北窓臥하여
이라
此公聞道窮亦樂하여
容貌不枯似丹渥이라
儒林紛紛隨溷濁하니
山林高義久寂寞이라
假令九原今可作인댄
擧公籃輿也不惡이라注+ 假令九原今可作 擧公籃輿也不惡 : 末謂世俗溷濁하여 久無山林道義之風하니 使淵明復生이면 雖爲之執僕役이라도 亦不爲惡也
陶淵明의 초상화
사과(유반)
陶淵明이 潯陽의 구비로 돌아가
靑藜杖에 짚신 신고 한 폭의 頭巾 쓰고 있네.
울창한 늙은 나무에는 누런 꾀꼬리 울고
곱고 고운 동쪽 울타리에는 서리맞은 국화 피었어라.
세상일 분분하여 끝이 없으나 눈 스치면 없어지고
살아가는 일 풍족하지 못하나 뜻을 따라 만족한다오.
廟堂의 姿稟 蓬篳에서 늙으니
環堵 쓸쓸하여 겨우 무릎 용납하네.
큰 아이는 완악하고 둔하여 詩書 게을리 하고
작은 아이는 어리고 미련하여 배와 밤만 좋아하네.
늙은 아내 해 저물자 호미 메고 돌아오니
흔연히 한번 웃고 蝸室을 함께한다오.
詩 읊어도 마음 속의 시름 버리지 못하니
취중에 아이 불러 종이와 붓 대령하라 하네.
때때로 詩句 생각나면 즉시 쓰니
五言으로 平淡하게 한 韻律 쓰노라.
農家에 술 익자 밤에 문 두드리니
머리 위에는 본래 술 거르는 頭巾 있다오.
늙은 농부 때때로 뽕나무와 삼 자라는 것 물으며
술병 들고 와서 서로 친숙하네.
한 잔 술에 바로 취하여 북쪽 창 아래에 누워
깨끗하게 스스로 羲皇人이라 이르노라.
이 분은 道를 들어 궁해도 즐거워하니
용모가 초췌하지 않아 붉은 물에 담근 듯하네.
儒林들 분분하여 혼탁함 따르니
山林의 높은 의리 오래도록 적막하다오.
가령 九原에서 이제 다시 나오게 할 수 있다면
公의 남여 드는 것도 나쁘지 않으리라.注+末句에 ‘세속이 혼탁하여 오래도록 산림에 道義의 기풍이 없으니, 가령 陶淵明이 살아난다면 비록 그를 위하여 마부의 천한 일을 하더라도 나쁘지 않다’고 말한 것이다.
賞析
도연명의 肖像에 붙인 시로 寫眞이란 사람의 용모를 그리고 색을 입혀 顔色과 精神이 진짜 살아 있는 사람처럼 그리는 것을 말한다. 이 시는 陶淵明의 문장 속에 있는 구절을 뽑아 陶淵明의 行狀을 서술한 것이 특징이다. 謝薖는 宋나라 徽宗 때 사람으로 형인 謝逸과 함께 江西詩派에 속하는 인물이다.
李德弘〈1541(중종 36)-1596(선조 29)〉은《艮齋集》續集 4권에 “杖藜蒲鞵, 廟堂, 漉酒巾 등의 句는 완연히 陶淵明을 그려 내었다. 끝구에 ‘가령 九原에서 이제 다시 나오게 할 수 있다면’이라고 말한 것은 또한 遺像을 보고 尊慕하는 마음을 이길 수 없음을 분명하게 말한 것이니, 하필 구구하게 寫眞이라고 제목을 달 필요가 있겠는가.” 하였다.
역주
역주1 蓬篳 : 蓬戶篳門의 줄임말로, 쑥대와 대나무를 엮어 문을 만든 가난한 집을 이른다.
역주2 環堵蕭條僅容膝 : 環은 四方의 둘레이며 堵는 담장의 길이와 넓이가 각각 1尺인 매우 작은 집을 이른다. 陶淵明의〈五柳先生傳〉에 “環堵의 작은 집이 쓸쓸하다.[環堵蕭然]” 하였고, 또〈歸去來辭〉에 “겨우 무릎을 용납할 만한 작은 방이 편안하기 쉬움을 깨닫는다.[審容膝之易安]” 하였으므로 이 두 글을 인용한 것이다.
역주3 蝸室 : 달팽이 집이란 뜻으로 작은 방을 이른다.
역주4 蕭然自謂羲皇人 : 羲皇은 太昊 伏羲氏로 이 때에는 세상사람들이 모두 순박하였으므로 말한 것이다.
동영상 재생
1 도연명사진도 776

고문진보전집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