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古文眞寶後集

고문진보후집

범례 |
나란히 보기 지원 안함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고문진보후집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晉文公問守原議〉
柳宗元
晉文公 旣受原於王하고 難其守하여 問於寺人勃鞮하여 以畀趙衰하니 余謂 守原 政之大者也 所以承天子樹霸功하여 致命諸侯 不宜謀及媟近하여 以忝王命이어늘 而晉君 擇大任호되 不公議於朝하고 而私議於宮하며 不博謀於卿相하고 而獨謀於寺人하니 雖或衰之賢 足以守하고 國之政 不爲敗라도 而賊賢失政之端 由是滋矣 況當其時하여 不乏言議之臣乎
狐偃 爲謀臣하고 先軫 將中軍이어늘 晉君 疏而不咨하며 外而不求하고 乃卒定於內竪하니 其可以爲法乎
且晉君 將襲齊桓之業하여 以翼天子하니 乃大志也 然而齊桓 任管仲以興하고 進竪刁以敗하니 則獲原啓疆 適其始政이라 所以觀視諸侯也어늘 而乃背其所以興하고 迹其所以敗
然而能伯諸侯者 以土則大하고 以力則强하고 以義則天子之冊也일새니 誠畏之矣 烏能得其心服哉리오 其後 景監 得以相衛鞅하고 弘石 得以殺望之하니 誤之者 晉文公也 嗚呼 得賢臣하여 以守大邑하니 則問雖失問이나 擧非失擧也로되 然猶羞當時陷後代 若此하니 況於問與擧又兩失者 其何以救之哉리오 余故 著晉君之罪하여 以附春秋許世子止晉趙盾之義하노라

고문진보후집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