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古文眞寶前集

고문진보전집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고문진보전집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江南遇天寶樂叟歌
白居易
白頭病叟泣且言호되
이라
能彈琵琶和法曲하여
多在隨至尊이라
是時天下太平久하여
年年十月坐朝元이라注+年年十月坐朝元 : 楊妃外傳 玄宗 每年十月 駕幸華淸宮宴할새 坐朝元閣이라하니라
千官起居環佩合이요
萬國會同車馬奔이라
金鈿照耀하고
이라
貴妃宛轉侍君側하니
體弱不勝珠翠繁이라
冬雪飄颻錦袍暖이요
春風蕩漾霓裳翻이라
歡娛未足하니
弓勁馬肥胡語暄이라
하고
이라
從此漂淪到南土하여
萬人死盡一身存이라
秋風江上浪無際
暮雨舟中酒一罇이라
涸魚久失風波勢
枯草曾霑雨露恩이라
我自秦來君莫問하라
驪山渭水如荒村이라
新豐樹老籠明月하고
暗鎖黃昏이라
紅葉紛紛蓋欹瓦
綠苔重重封壞垣이라
惟有作宮使하여
每年寒食一開門이라
江南에서 天寶 연간의 악공 노인을 만난 노래
백거이
백발의 병든 늙은이 울며 말하기를
安祿山이 난을 일으키기 전에 梨園에 들어갔는데
비파를 잘 타 法曲에 맞추어
항상 華淸宮에 있으면서 至尊을 따랐다오.
이때 천하는 태평한 지 오래되어
해마다 시월이면 朝元閣에서 잔치하였네.注+《楊妃外傳》에 “현종이 매년 10월이 되면 수레를 타고 華淸宮에 가서 잔치하였는데 朝元閣에 앉았다.” 하였다.
여러 관원들 앉았다 일어났다 하니 환패소리 합하고
萬國이 會同하니 수레와 말 달려 왔네.
금비녀는 石甕寺에 번쩍거리고
난초와 사향 溫湯의 물에 薰蒸하고 달였다오.
貴妃가 예쁘게 임금 곁에서 모시니
몸이 약하여 진주와 비취 장식 이기지 못하였네.
겨울에 눈 휘날려도 비단 도포 따뜻하고
봄바람 살랑이면 얇은 치마 펄럭였다오.
즐김을 실컷하지 못했는데 燕지방의 오랑캐 쳐들어오니
활은 굳세고 말은 살찌며 오랑캐의 말 시끄러웠네.
빈땅 사람들 옮겨 가 夷狄을 피하고
鼎湖에 용 떠나가니 軒轅을 보고 통곡하였네.
이로부터 표류하여 남쪽 지방에 이르러
만인이 모두 죽고 한 몸만 남았다오.
가을 바람 부는 강가에는 물결 끝이 없고
저녁 비 내리는 배 안에는 술 한 동이라오.
물 마른 고기 오랫동안 風波의 형세 잃었으나
마른 풀 일찍이 雨露의 은혜에 젖었노라.
내 長安에서 왔다고 그대는 묻지 말라
驪山과 渭水 황폐한 마을과 같으니.
新豊에는 나무 무성하여 明月을 가리우고
長生殿은 어둠침침하여 황혼에 잠겨 있네.
붉은 잎은 분분히 기울어진 기와장 덮고 있고
푸른 이끼는 겹겹이 허물어진 담장 덮고 있네.
오직 中官이 宮使 되어
매년 한식날에 한 번 문을 연다오.
賞析
이 시는《白香山集》12권에 실려 있는 바, 작자가 天寶 연간에 江南에서 玄宗을 섬겼던 늙은 樂工을 만나 그의 말을 기술한 것이다. 전반부는 태평시대의 盛事를, 후반부는 전란 이후의 풍경을 읊었다.
역주
역주1 祿山未亂入梨園 : 祿山은 唐代 營州 柳城의 胡人인 安祿山으로 여러 차례 武功을 세워 玄宗의 인정을 받아 平盧ㆍ范陽ㆍ河東 세 鎭의 절도사를 겸하였다. 뒤에 재상이었던 楊國忠과 반목하여 반란을 일으켜 국호를 大燕이라 하고 稱帝하였으나 몇해 뒤에 아들 安慶緖에게 피살당하였다. 梨園은 唐 玄宗 때 궁중의 歌舞를 가르치던 곳이다.
역주2 華淸 : 궁궐의 이름으로 陝西省 臨潼縣 남쪽 驪山 위에 있는 바, 온천이 있어 太宗 때 湯泉宮을 지었는데 玄宗이 화청궁이라 개칭하고 자주 갔었다.
역주3 石甕寺 : 華淸宮 곁에 있던 절의 이름이다.
역주4 蘭麝薰煮溫湯源 : 金隆의《勿巖集》4권에 “향기로운 물건을 溫湯의 물에 薰蒸하여 그 몸을 향기롭게 하고자 한 것이다.” 하였다.
역주5 燕寇 : 安祿山을 가리키는 바, 안록산은 燕지방인 漁陽에서 난을 일으켰다.
역주6 邠土人遷避夷狄 : 周나라 古公亶父가 북쪽의 오랑캐를 피하여 수도인 邠땅을 버리고 岐山 아래로 遷都하자, 빈땅 사람들은 자신들을 살륙하지 않기 위하여 떠나가는 고공단보를 보고 인자한 사람이라 하여 서로 따라간 고사를 인용한 것으로, 여기서는 安祿山이 二京을 함락하자, 백성들이 피난간 사실을 빗대어 말하였다.
역주7 鼎湖龍去哭軒轅 : 鼎湖는 옛날 黃帝가 정호에서 솥을 주조한 다음 용을 타고 하늘로 올라가 신선이 되었다는 고사를 들어 왕의 昇遐를 말하며, 軒轅은 고대의 황제인 黃帝氏를 가리킨다.
역주8 長生殿 : 唐나라 때 長安에 있던 궁궐 이름이다.
역주9 中官 : 궁중의 관원이란 뜻으로 內侍를 가리킨다.

고문진보전집 책은 2017.12.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