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고전종합DB

春秋左氏傳(1)

춘추좌씨전(1)

출력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URL 오류신고
춘추좌씨전(1) 목차 메뉴 열기 메뉴 닫기
[經]十有八年春王三月 日有食之注+無傳 不書日 官失之하다
18년 봄 주왕周王 3월에 일식日食이 있었다.注+이 없다. 날짜를 기록하지 않은 것은 사관史官이 날짜를 잊은 것이다.
[經]夏 公追戎于濟西注+戎來侵魯 公逐之於濟水之西 [附注] 林曰 魯始治戎하다
여름에 장공莊公제수濟水 서쪽에서 을 추격하였다.注+이 와서 나라를 침범侵犯하니 장공莊公제수濟水 서쪽에서 그들을 추격한 것이다.[부주]林: 나라가 비로소 징벌懲罰한 것이다.
[經]秋 有𧌒注+𧌒 蓋以舍沙射人爲災 [附注] 林曰 本草 謂之射工하다
가을에 𧌒이 있었다.注+𧌒단호短狐인데, 모래를 입에 넣고 있다가 사람을 향해 그 모래를 내뿜어 재해災害를 입히는 괴물怪物이다.[부주]林: 《본초本草》에는 𧌒사공射工이라 하였다.
[經]冬十月이라
겨울 10월이다.
[傳]十八年春 虢公晉侯朝王하니 王饗醴하고 注+王之覲群后 始則行饗禮 先置醴酒 示不忘古 飮宴則命以幣物 宥 助也 所以助歡敬之意 言備設 [附注] 林曰 時惠王新卽位 故西虢公與晉獻公俱朝于周하야 皆賜玉五瑴馬三匹하니 非禮也注+雙玉爲殼
18년 봄에 괵공虢公진후晉侯주왕周王에게 조현朝見하니, 이 단술을 대접하고 그들에게 폐물幣物을 내리라고 명하여注+제후諸侯들의 조근朝覲을 받을 때에 처음에는 향례饗禮(賓客을 성대히 대접하는 )를 거행하는데 먼저 단술로 연회宴會를 베풀어 옛날을 잊지 않는 뜻을 보이고, 음연飮宴(모두 한 곳에 모여 먹고 마시는 것)할 때에는 폐물幣物을 내리라고 한다. 는 돕는 것이니, 빈객賓客이 기뻐서 주인主人존경尊敬하는 뜻이 일도록 돕는 것이다. 이는 빠짐없이 모두 갖추어 진설陳設했다는 것을 말한 것이다.[부주]林: 이때 혜왕惠王이 새로 즉위하였기 때문에 서괵공西虢公진헌공晉獻公이 함께 나라로 가서 혜왕惠王조현朝見한 것이다. 두 사람 모두에게 다섯 쌍과 말 세 씩을 하사하였으니 가 아니다.注+ 한 쌍을 이라 한다.
王命諸侯 名位不同하야 禮亦異數하니 不以禮假人注+侯而與公同賜 是借人禮이니라
제후諸侯에게 내린 작명爵命에는 명칭과 지위가 같지 않아 예우禮遇(等級)가 달라야 하니, 를 함부로 사람에게 빌려 주어서는 안된다.注+에게 과 똑같이 준 것이 바로 신분에 맞지 않은 를 사람에게 베풀어 준 것이다.
[傳]虢公晉侯鄭伯 使原莊公 逆王后于陳하다
괵공虢公진후晉侯정백鄭伯원장공原莊公나라에 사신으로 보내어 왕후王后를 맞이해 오게 하였다.
陳嬀歸于京師注+虢晉朝王 鄭伯又以齊執其卿 故求王爲援 皆在周 倡義爲王定昏 陳人敬從 得同姓宗國之禮 故傳詳其事 不書 不告하니 實惠后注+陳嬀後號惠后 寵愛少子 亂周室 事在僖二十四年 故傳於此並正其后稱
진규陳嬀경사京師로 시집갔으니注+괵공虢公진후晉侯조현朝見하는 일로, 정백鄭伯나라가 나라의 을 잡았기 때문에 주왕周王에게 구원救援을 요청하기 위한 일로 모두 나라에 와 있었는데, 이들이 대의大義주창主唱하여 혜왕惠王을 위해 정혼문제定婚問題를 제기하여 나라가 삼가 따르게 하였으니, 동성종국同姓宗國(周王室과 이 같은 제후국諸侯國)으로서 를 제대로 행한 것이다. 그러므로 에 그 일을 자세히 기록한 것이다. 에 기록하지 않은 것은 나라에 통고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가 실로 혜후惠后이다.注+진규陳嬀를 뒤에 혜후惠后라고 호칭號稱하였다. 혜후惠后는 작은 아들을 총애寵愛하여 나라 왕실王室을 어지럽혔다. 이 일이 희공僖公 24년에 보인다. 그러므로 은 여기에서 호칭號稱까지 바룬 것이다.
[傳]夏 公追戎于濟西하다
여름에 장공莊公제수濟水 서쪽에서 추격追擊하였다.
不言其來 諱之也注+戎來侵魯 魯人不知 去乃追之 故諱不言其來
그들이 쳐들어온 것을 말하지 않은 것은 그 사실을 숨긴 것이다.注+이 와서 나라를 침범하였는데도 노인魯人은 알지 못하였다가 그들이 떠난 뒤에야 알고서 추격하였다. 그러므로 그들이 온 것을 숨기고 말하지 않은 것이다.
[傳]秋 有𧌒하니 爲災也일새니라
가을에 𧌒이 있었으니, 재해災害가 되었기 때문에 기록한 것이다.
[傳]初 楚武王克權하고 使鬪緡尹之注+權 國名 南郡當陽縣東南 有權城 鬪緡 楚大夫러니 以叛이어늘 圍而殺之注+緡以權叛하다
당초에 초무왕楚武王권국權國을 쳐 승리하고서 투민鬪緡을 그곳의 (守令)으로 보냈는데,注+국명國名이다. 남군南郡당양현當陽縣 동남에 권성權城이 있다. 투민鬪緡나라 대부이다. 투민鬪緡이 그곳의 군민軍民을 거느리고 나라를 배반하니, 초나라는 포위包圍하여 투민鬪緡을 죽였다.注+투민鬪緡군민軍民을 거느리고 배반한 것이다.
遷權於那處注+那處 楚地 南郡編縣東南 有那口城하고 使閻敖尹之注+閻敖 楚大夫하다
그리고는 권국權國의 백성들을 나처那處이주移住시키고서注+나처那處나라 땅이다. 남군南郡편현編縣 동남에 나구성那口城이 있다. 염오閻敖를 그곳의 으로 보냈다.注+염오閻敖나라 대부이다.
及文王卽位하야 與巴人伐申而驚其師注+驚巴師하니 巴人叛楚而伐那處取之하고 遂門于楚注+攻楚城門하다
초문왕楚文王이 즉위함에 미처 파인巴人과 함께 신국申國을 토벌하였는데, 초군楚軍파군巴軍을 놀라게 하니,注+파사巴師를 놀라게 한 것이다.파인巴人이 초나라를 배반하고 나처那處를 쳐서 점령占領하고는 . 드디어 초나라의 성문城門을 공격하였다注+나라의 성문城門을 공격한 것이다.
閻敖游涌而逸注+涌水 在南郡華容縣 閻敖 旣不能守城 又遊涌水而走하니 楚子殺之하다
염오閻敖용수涌水를 헤엄쳐 도망해 오니注+용수涌水남군南郡화용현華容縣에 있다. 염오閻敖는 이미 을 지키지도 못하였고, 또 용수涌水를 헤엄쳐 도망하였다.초자楚子는 그를 죽였다.
其族爲亂하니 巴人因之以伐楚하다
염오閻敖종족宗族을 일으키니, 겨울에 파인巴人이 그 틈을 타서 초나라를 토벌하였다.
역주
역주1 短狐 : 短狐는 입 속에 모래를 넣고 있다가 사람 그림자에 그 모래를 뿜어 그 사람이 질병에 걸려 죽게 한다는 傳說 속의 怪物이다. 譯者는 “𧌒은 벼 잎을 갉아먹는 害蟲이라.”는 楊伯峻의 說이 옳다고 생각한다.
역주2 命之宥 : ‘命之宥’의 ‘宥’를 杜氏는 賓客의 즐거움을 돕기 위해 幣物을 주는 뜻으로 해석하였는데, 淸代王引之의 《經義述聞》에는 杜氏의 說을 반박하며 “杜氏의 說대로라면 傳에 당연히 ‘命宥之’라 했을 것이고 ‘命之宥’라고 하지 않았을 것이다.”라 하고, 이어 “宥는 侑와 通用이고, 侑는 酬酢의 뜻과 같으니, ‘命之宥’는 惠王이 虢公과 晉侯에게 자신과 함께 酬酢(술잔을 주고 받음)하자고 명한 것이다.”라고 하였다. ‘命之宥’는 命하는 상대가 虢公과 晉侯가 되고, ‘命宥之’는 명하는 상대가 周王의 近臣이 되니, ‘命之宥’를 杜氏처럼 해석하는 것은 文法에 맞지 않는다. 그러나 아래에 玉과 말을 下賜했다는 말이 있으니, ‘宥’를 幣物의 뜻으로 해석해도 무방할 듯하므로 文法에는 맞지 않지만 杜注에 따라 幣物로 번역하였다. 《楊伯峻春秋左傳注》

춘추좌씨전(1) 책은 2019.05.28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우)031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7길 52 낙원빌딩 411호

TEL: 02-762-8401 / FAX: 02-747-0083

Copyright (c) 2018 By 전통문화연구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